서울도서관, '황금개띠해 2018년 트렌드' 책으로 보다
서울도서관, '황금개띠해 2018년 트렌드' 책으로 보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1.04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4일까지 '미리보는 2018 : 책으로 읽는 트렌드' 테마도서 전시,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전' 운영

새해를 맞아 황금개띠해인 2018년의 트렌드와 건강, 서울시 새 정책 등에 대한 테마 도서를 만나보고, 재활용품에 디자인 또는 활용도를 더해 그 가치를 높인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업사이클링 놀이터전까지 만나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다.

서울도서관(관장 이정수)은 2월4일(일)까지 6개 자료실과 1층 기획전시실에서 ▲미리 보는 2018 : 책으로 읽는 트렌드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 등 2018년 전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미리 보는 2018 : 책으로 읽는 트렌드는 1월 2일(화)부터 2월4일(일)까지 장애인자료실과 일반자료실 1~2, 디지털자료실, 서울자료실, 세계자료실 등 6개 자료실에서 각각 다른 주제로 진행되고 있으며,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은 1월9일(화)부터 2월4일(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운영된다.

서울도서관은 '미리 보는 2018 : 책으로 읽는 트렌드'를 1월2일(화)부터 2월4일(일)까지 장애인자료실과 일반자료실 1~2, 디지털자료실, 서울자료실, 세계자료실 등 6개 자료실에서 각각 다른 주제로 진행하고 있다. (포스터=서울도서관)
서울도서관은 '미리 보는 2018 : 책으로 읽는 트렌드'를 1월2일(화)부터 2월4일(일)까지 장애인자료실과 일반자료실 1~2, 디지털자료실, 서울자료실, 세계자료실 등 6개 자료실에서 각각 다른 주제로 진행하고 있다. (포스터=서울도서관)

미리 보는 2018 : 책으로 읽는 트렌드 6개 자료실에서 '테마도서 전시'

서울도서관의 6개 자료실에서 진행되는 ‘테마도서 전시’는 도서관이 소장한 자료 중에서 시민들의 독서 흥미를 높이고, 도서관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하여 2012년 개관 시부터 계속해 진행하고 있다.

2월4일(일)까지 ▲당신의 능력을 보여주세요 ▲트렌드 2018 ▲책으로 읽는 2018년 새해 ▲미리 보는 2018년 건강 ▲황금개띠해 ▲2018 서울시 새 정책 ▲가까운 미래에 일어날 수 있는 일 등을 세부 주제로 다양한 도서관 자료들을 만나볼 수 있다.

<장애인자료실>에서 진행되는 ‘당신의 능력을 보여주세요’에서는 희망찬 새해를 맞아 어려움을 극복하고 긍정적인 삶을 살아가는데 용기를 주는 책들을 추천한다.

<일반자료실1>의 ‘트렌드 2018’은 2018년 대한민국을 관통할 트렌드를 담은 도서를 알 수 있으며, ‘책으로 읽는 2018년 새해’ 코너에서는 열두 띠 동물 이야기와 새해, 설날 등의 주제를 이야기하는 어린이책을 만날 수 있다.

<일반자료실2>에서는 ‘미리 보는 2018 건강’ 전시를 통해 100세를 넘어 120세까지 건강한 삶을 살기 위한 건강관리 도서와 함께할 수 있으며, <디지털자료실>의 ‘황금개띠해’에서는 2018년을 황금처럼 빛낼 개띠 배우들과 그 작품들을 전시한다.

또한 <서울자료실>의 ‘(지난 서울시정 주요 과제 목록으로 살펴보는) 2018 서울시 새 정책’에서는 과거 4개년 동안 진행되었던 서울시 정책들에 대하여 살펴보고, 2018년에 집중·개선하여 새롭게 선보일 서울시 정책들을 청년, 어린이집, 주민센터 등의 키워드로 살펴본다.

<세계자료실>에서는 ‘가까운 미래에 일어날 수 있는 일’을 통해 변화의 기대와 예측 불가능의 두려움이 공존하는 우리의 미래와 인간 세계는 어디를 향해 가고 있는지 고민해 볼 수 있는 책들을 알려준다.

서울도서관은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을 1월9일(화)부터 2월4일(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운영한다. (자료=서울도서관)
서울도서관은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을 1월9일(화)부터 2월4일(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운영한다. (포스터=서울도서관)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 환경의 소중함과 그림책의 가치 재인식 위해 '책으로 놀자' 소주제로 전시

서울도서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1월9일(화)~2월4일(일) 열리는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은 환경의 소중함과 그림책의 가치를 재인식하고 상상력을 펼칠 수 있도록 기획하였으며, 업사이클링 팝업북 작가와 스폰지 바느질 아트 작가의 협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책으로 놀자’를 소주제로 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오래되거나 훼손되어 버려지는 도서를 활용한 책담 조형물, 업사이클링 팝업북 및 버려지는 상자를 활용한 정크 작업물을 전시하고 정크 아트, 스폰지 바느질 아트로 표현하는 그림책 이야기를 소개한다. 또한 전시장을 찾은 시민들이 미로처럼 책을 보며 놀이로 보고 만드는 작업을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1월 자료실별 테마도서 전시와 『업사이클링 팝업놀이터展』은 도서관 운영시간(단, 매주 월요일 휴관)에 누구나 자유롭게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서울도서관 홈페이지(lib.seoul.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