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문화정보도서관, 독서문화 진흥 프로그램 운영...책놀이 꼬마요리사·책나무 독서회 등
광주 남구 문화정보도서관, 독서문화 진흥 프로그램 운영...책놀이 꼬마요리사·책나무 독서회 등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2.14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 달부터 오는 7월까지 각개 프로그램 일정에 따라 진행되며 오는 19일부터 프로그램별로 참가자 15명씩 모집

광주 남구 문화정보도서관에서는 유아부터 초등학생, 성인, 어르신을 위한 6가지 맞춤형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광주 남구(구청장 최영호) 문화정보도서관은 책 읽는 문화를 확산하고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상반기 독서문화 진흥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문화정보도서관의 상반기 독서문화 진흥 프로그램은 다음 달부터 오는 7월까지 각개 프로그램 일정에 따라 진행되며 오는 19일부터 프로그램별로 참가자 15명씩 모집한다.

광주 남구(구청장 최영호) 문화정보도서관은 책 읽는 문화를 확산하고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상반기 독서문화 진흥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광주 남구 문화정보도서관)
광주 남구(구청장 최영호) 문화정보도서관은 책 읽는 문화를 확산하고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상반기 독서문화 진흥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광주 남구 문화정보도서관)


먼저 초등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책놀이 꼬마 요리사' 프로그램은 3월부터 6월까지 매월 첫째 주와 셋째 주 토요일에 열린다.

동화책을 읽은 뒤 요리를 통해 오감 발달과 책 읽는 습관을 길러주는 프로그램으로 총 6회에 걸쳐 진행되며, 각 회당 재료비는 5,000원이다.

'책나무 독서회'는 초등학교 2∼3학년을 위한 것으로 또래 친구들끼리 모여 책을 읽고 자유롭게 상호 이야기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3월부터 5월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진행된다.

'엄마가 가르쳐주는 역사와 지리' 프로그램은 초등학교 저학년 학부모를 위한 프로그램이다.

구석기 시대부터 떠나는 세계여행이라는 테마로 오는 7월까지 총 15회에 걸쳐 운영된다.

다양한 공예체험을 할 수 있는 '손으로 만드는 오물락조물락' 프로그램은 펠트와 방향제, 지끈 등 공예에 관심을 두고 있는 성인을 위한 것으로 3월부터 6월까지 15회에 걸쳐 매주 금요일마다 열린다.

프로그램 수강에 필요한 재료비 7만5,000원은 수강생이 부담하며 2회에 걸쳐 분할 납부가 가능하다.

문학 속에 등장하는 음악과 미술을 만나는 '맛있는 문학 이야기' 프로그램은 오는 3월부터 5월까지 12회에 걸쳐 운영된다.

이 밖에 어르신을 위한 '동화구연 배우기 교실' 프로그램도 오는 7월까지 매주 월요일마다 펼쳐진다.

50세 이상 어르신 20명을 모집하며 동화구연 전문가와 함께 재미난 동화 이야기 속으로 여행을 떠날 수 있어 어르신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누릴 것으로 보인다.

최영호 광주 남구청장은 "어린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주민들이 도서관에서 즐겁게 보낼 수 있도록 알찬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