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전기자동차 100대 보급...17억원 사업비 투입
김포시, 전기자동차 100대 보급...17억원 사업비 투입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2.19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자동차 구매 지원 보조금은 배터리용량이나 주행거리 등을 고려해 대당 최대 1천700만 원(초소형 전기차의 경우는 최대 700만 원)까지 차등 지급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발생을 줄이기 위해 김포시는 전기자동차를 보급한다.

김포시(시장 유영록)가 고농도 미세먼지 및 수송 부분 온실가스 발생을 감축해 대기질을 개선하고자 전년 대비 5배나 증가한 총 100대의 전기자동차를 보급하기로 하고 이를 위해 1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전기자동차 구매 지원 보조금은 배터리용량이나 주행거리 등을 고려해 대당 최대 1천700만 원(초소형 전기차의 경우는 최대 700만 원)까지 차등 지급된다.

김포시(시장 유영록)가 고농도 미세먼지 및 수송 부분 온실가스 발생을 감축해 대기질을 개선하고자 전년 대비 5배나 증가한 총 100대의 전기자동차를 보급하기로 하고 이를 위해 1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김포시)
김포시(시장 유영록)가 고농도 미세먼지 및 수송 부분 온실가스 발생을 감축해 대기질을 개선하고자 전년 대비 5배나 증가한 총 100대의 전기자동차를 보급하기로 하고 이를 위해 1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김포시)

또한 김포시에서 지원하는 보조금 외에도 관내 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이나 종사자가 전기자동차를 구매하거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전기차로 전환할 경우 경기도에서 200만 원을 추가로 지원받을 수 있다.

보조금 신청대상은 김포시민(만18세 이상) 및 김포시 내 사업장이 위치한 법인·기업으로 원하는 차종을 전기차 제조·판매사에서 계약 체결한 후 보조금 지원신청서를 작성해 전기자동차 제조·판매사가 오는 3월 2일부터 시 환경정책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이번 전기자동차 보조금 지원대상자 선정은 차량 출고·등록순으로 진행되며 특히 올해는 신청일로부터 2개월 이내에 차량이 출고되지 않을 시 신청이 취소되므로 주의를 기울여 신청해야 한다.

보급 차종, 신청서류 등 자세한 내용은 김포시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참조하면 된다.

김포시 환경정책과장은 "전년도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지대한 관심과 2018년도 전기자동차 성능 개선 및 제작사들의 신차 출시 등 수요 증대 요인을 반영해 보급 수량을 대폭 확대한바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