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이동빨래방' 차량 운행...어르신·장애인 위한 빨래 봉사
영동군, '이동빨래방' 차량 운행...어르신·장애인 위한 빨래 봉사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3.20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탁에서 건조까지 가능한 17kg 용량의 드럼세탁기 4대가 탑재된 이 이동빨래방은 월 11회 각 읍·면 마을을 순회...세탁물 수거·세탁·건조까지 빨래 원스톱 서비스 제공

'이동빨래방' 차량이 마을 곳곳을 다니며 빨래 봉사활동을 펼치는 지자체가 있다.

영동군은 영동군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장애인 등 스스로 세탁하기 어려운 대상자 직접 찾아 세탁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동 빨래방을 운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세탁에서 건조까지 가능한 17kg 용량의 드럼세탁기 4대가 탑재된 이 이동빨래방은 월 11회 각 읍·면 마을을 순회하며 세탁물 수거·세탁·건조까지 빨래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동군은 영동군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장애인 등 스스로 세탁하기 어려운 대상자 직접 찾아 세탁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동 빨래방을 운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영동군)
영동군은 영동군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장애인 등 스스로 세탁하기 어려운 대상자 직접 찾아 세탁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동 빨래방을 운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영동군)

겨울옷, 담요, 이불 등 노인들이 가정 내 세탁하기 쉽지 않은 대형세탁물도 처리할 수 있어 주민들의 만족도도 높다.

이동빨래방이 인기를 끌며 추가 운영을 요구하는 군민들의 지속적인 건의가 있어 군은 올해부터 한 달 앞당긴 2월부터 실시하고 있다.

또한 서비스 마을을 매월 3∼4회 추가로 늘려 기존 99회에서 133회로 증차 운영 편성했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이동 빨래방 운영을 늘려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소통과 나눔으로 체감형 복지서비스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