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청년 창업' 연간 최대 5천만원 지원
광명시, '청년 창업' 연간 최대 5천만원 지원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3.29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창업자금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된 24개 청년 창업기업과 약정을 체결하고 창업활동을 적극 지원

광명시가 창업 아이디어나 기술 역량을 보유한 청년들의 창업을 적극 지원한다.

광명시는 일자리창조허브센터에서 '청년창업자금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된 24개 청년 창업기업과 약정을 체결하고 창업활동을 적극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광명시에 따르면 '청년창업자금 지원사업'은 창업 아이디어나 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지만, 창업기반이 부족해 선뜻 창업하지 못하는 관내 청년들을 대상으로 창업자금은 물론 사무 공간 및 집기, 경영지원, 창업교육 등 실질적인 창업 제반을 제공해주는 사업이다.

광명시는 일자리창조허브센터에서 '청년창업자금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된 24개 청년 창업기업과 약정을 체결하고 창업활동을 적극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광명시)
광명시는 일자리창조허브센터에서 '청년창업자금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된 24개 청년 창업기업과 약정을 체결하고 창업활동을 적극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사진=광명시)

이는 자치단체 차원에서는 매우 이례적이고 파격적인 정책 사업으로, 지난 2월 공모를 시작해 약 50개의 창업팀이 지원했으며 그 중 기업가적 역량, 아이템 실행 가능성, 참신성 등을 중심으로 서면평가와 대면평가를 시행해 최종 24팀이 선정됐다.

선정된 아이템은 '맞춤제작 핸드메이드 기능성 란제리', '자성을 이용한 전자식 비접촉 근접센서' 등으로 선정된 팀에게는 1차 지원금으로 각 1천만 원에서 최고 3천만 원이 지급되며, 향후 중간평가를 통해 발전 가능성 있는 창업자에게는 연간최대 지원금 5천만 원 내에서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