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숲 태교' 프로그램 운영...건강한 출산 돕는다
포천시, '숲 태교' 프로그램 운영...건강한 출산 돕는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5.11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에서 실시하고 있는 숲과 더불어 행복한 녹색복지 국가 구현을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인 숲태교 프로그램을 모자보건사업에 접목해 포천시보건소에 등록한 임신부를 대상으로 실시

임신부가 숲에서 태교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지자체가 주목받고 있다. 

포천시에서는 산림청에서 실시하고 있는 숲과 더불어 행복한 녹색복지 국가 구현을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인 숲태교 프로그램을 모자보건사업에 접목해 포천시보건소에 등록한 임신부를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푸른 숲과 맑은 물, 상쾌한 공기 속에서 엄마와 태아가 서로 교감을 나눌 수 있도록 하여 행복하고 건강한 출산을 도모하기 위해 준비된 숲 태교 프로그램은 총 2기로 구성되며 6월과 9월에 각각 매주 목요일 오후 2시에서 4시까지 운영된다.

포천시에서는 산림청에서 실시하고 있는 숲과 더불어 행복한 녹색복지 국가 구현을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인 숲태교 프로그램을 모자보건사업에 접목해 포천시보건소에 등록한 임신부를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사진=포천시)
포천시에서는 산림청에서 실시하고 있는 숲과 더불어 행복한 녹색복지 국가 구현을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인 숲태교 프로그램을 모자보건사업에 접목해 포천시보건소에 등록한 임신부를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사진=포천시)

장소는 포천시에서 운영하는 신북면 금동리 하늘 아래 치유의 숲에서 운영되며 포천시보건소에서 오후 1시에 모여 함께 시청 버스로 이동할 계획이다.

강효진 포천시 건강사업과장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이 모두가 행복한 생활을 영위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숲 태교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싶은 임신부는 포천시보건소 지역보건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