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건축문화기행 10개 관광코스 운영' 본격 추진
서귀포시, '건축문화기행 10개 관광코스 운영' 본격 추진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6.13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와 이야기가 있는 건축물, 세계적인 건축가 건축물 및 제주전통 건축물 등 독특하고 아름다운 건축물 자원을 활용한 관광상품

서귀포의 건축문화기행 관광코스가 9월 운영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서귀포시는 역사와 이야기가 있는 건축물, 세계적인 건축가 건축물 및 제주전통 건축물 등 독특하고 아름다운 건축물 자원을 활용한 '서귀포 건축문화기행' 관광상품 운영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서귀포건축문화기행은 지난 2016년부터 건축 및 여행 전문가들과의 답사 등을 통해 서귀포 전역에 10개 코스를 발굴하고 이를 설명할 수 있는 건축문화기행 해설 기초과정을 운영한 바 있다.

서귀포시는 역사와 이야기가 있는 건축물, 세계적인 건축가 건축물 및 제주전통 건축물 등 독특하고 아름다운 건축물 자원을 활용한 '서귀포 건축문화기행' 관광상품 운영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자료=서귀포시)
서귀포시는 역사와 이야기가 있는 건축물, 세계적인 건축가 건축물 및 제주전통 건축물 등 독특하고 아름다운 건축물 자원을 활용한 '서귀포 건축문화기행' 관광상품 운영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자료=서귀포시)


서귀포건축문화기행은 올해 처음으로 운영하는 서귀포만의 독자적인 관광상품으로 서귀포의 자연, 삶, 멋, 문화에 건축 콘셉트를 가미한 건축기행 프로젝트이다.

우선 서귀포건축문화기행 대내·외 인지도 제고를 위해 한국관광공사 및 유관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온·오프라인 홍보채널을 가동한다.

특히 파워 블로그 팸투어, 각종 축제장(박람회 등) 홍보부스 운영, SNS 등 온라인 홍보채널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서귀포건축문화기행 10개 코스를 안내할 수 있는 서귀포건축문화기행 해설사를 양성하며, 교육은 8월 중에 개강해 전문가 이론교육과 현장 교육, 선진지 벤치마킹 등으로 이루어진다.

이를 토대로 서귀포 건축문화기행 코스와 기존 서귀포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한 여행상품을 9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서귀포건축문화기행을 서귀포만의 관광상품으로 육성해 서귀포 건축자원의 가치를 홍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