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살' 거꾸로 하면 '살자'... G-mind 정신건강연극제 '럭키데이' 열린다
'자살' 거꾸로 하면 '살자'... G-mind 정신건강연극제 '럭키데이' 열린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10.10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정신건강복지센터, 오는 17일 오후 2시 고양아람누리 새라새 극장서 정신건강 인식개선 위해 열어

삶과 죽음을 표현하며 인간의 정신을 치유해보는 연극이 눈길을 끈다.

고양시는 정신건강복지센터가 오는 17일 오후 2시 고양아람누리 새라새 극장에서 정신건강 인식개선을 위한 제12회 G-mind 정신건강연극제 '럭키데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G-mind 정신건강연극제'는 지난 2008년 첫 공연 이래로 정신질환 편견 해소와 생명의 소중함, 청소년 비행, 노인치매 등 다양한 정신건강의 주제를 다루며 지역사회에 정신건강의 중요성과 편견을 덜어내는 장을 마련해왔다.

올해로 12회를 맞이하는 G-mind 정신건강연극제 '럭키데이'는 최근 많은 사건·사고로 관심을 갖게 된 '재난'의 현장 속 생(生)과 사(死)를 표현한 작품이다.

스스로 선택하는 갈림길에서 행복을 찾아 다시 유턴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재치 있고 진솔한 웃음으로 다룬 옴니버스 형식의 코믹 판타지 힐링 극을 선보인다.

고양시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는 "우리는 분명 이전보다 풍족하고 건강해졌지만 마음은 더 쓸쓸해지고 빈곤해져 가고 있는지도 모른다. 마음이 건강해야 몸도 건강하다"며, "이번 연극을 통해 사람과 사회를 살리는 특별한 방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그저 서로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것만으로도 사람을 가치 있게 만들고 살아가는 힘을 준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고양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고양시정신건강복지센터 전화 또는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사전 모집 중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