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구 나비공원, '자연물 공작품 특별전' 개최...11월 26일부터 부평숲인천나비공원 기획전시실
인천 부평구 나비공원, '자연물 공작품 특별전' 개최...11월 26일부터 부평숲인천나비공원 기획전시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11.26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11월 26일부터 2019년 3월 30일까지 부평숲인천나비공원 기획전시실에서 '자연물 공작품 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 작품은 일상에서 흔히 보는 나무와 꽃과 열매 등 자연을 소재로 참신한 아이디어로 재탄생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나무의 잎과 열매가 새의 눈과 깃털로, 도토리껍질이 어린왕자의 털모자로 변신한 작품들을 볼 수 있다.

이번 작품전은 인천나비공원 주변에서 얻은 재료를 활용해 30여 점의 작품을 구상했다.

인천나비공원은 부평구 평천로 26-47에 있으며 매주 월요일과 설날, 추석은 쉰다. 입장료는 무료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