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블린 뉴욕, 슈퍼 스테이 립 잉크 ‘뉴욕 시티 에디션’ 출시
메이블린 뉴욕, 슈퍼 스테이 립 잉크 ‘뉴욕 시티 에디션’ 출시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12.03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NO.1 색조 메이크업 브랜드 메이블린 뉴욕은 16시간 동안 첫 컬러 그대로 지속 시켜주는 슈퍼 스테이 립 잉크의 ‘뉴욕 시티 에디션’을 새롭게 출시한다.

슈퍼 스테이 립 잉크의 ‘뉴욕 시티 에디션’은 메이블린 뉴욕의 오리진, ‘뉴욕’의 모던함과 빈티지한 이중 매력을 담은 4가지의 웜톤 계열 컬러로 구성됐다.
 

‘뉴욕 시티 에디션’은 자유분방한 브루클린의 벽돌 거리에서 영감을 받은 빈티지 오렌지 레드 ▲댄서, 당당하고 열정적인 맨하튼의 거리를 표현한 모던 리얼 레드 ▲앰비셔스, 뉴욕의 재즈 바를 모티브로 한 레트로 코랄 브라운 ▲아서티브, 예술가들의 거리이자 분위기 있는 뉴욕 소호의 로즈 플럼 컬러를 담은 ▲아티스트 총 4가지 컬러로 만나볼 수 있다.

슈퍼 스테이 립 잉크는 16시간 동안 첫 컬러 그대로 유지되는 뛰어난 지속력으로 ‘16시간 틴트’라 불리는 메이블린 뉴욕의 대표 립 제품이다. 한 번만 발라도 보이는 색 그대로 발색되는 선명한 발색력, 묻어나지 않는 매트한 마무리감의 밀착력을 자랑하는 ‘슈퍼 스테이 립 잉크’는 이번 뉴욕 시티 에디션 4종 출시로 누드부터 비비드, 웜톤 피부를 위한 컬러까지 총 12가지로 폭넓은 컬러 선택이 가능해졌다.

메이블린 뉴욕 관계자는 “슈퍼 스테이 립 잉크 ‘뉴욕 시티 에디션’은 기존 슈퍼 스테이 립 잉크의 지속력에 뉴욕의 오리진과 따뜻한 컬러감을 더한 제품”이라며 “한국인의 피부에 가장 잘 어울리는 웜톤 계열의 ‘뉴욕 시티 에디션’으로 올 겨울 시즌, 트렌디하면서도 따뜻한 메이크업을 연출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