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주민이 참여하는 청담가요제 개최....12일 오후 3시 청담동 일지아트홀
강남구, 주민이 참여하는 청담가요제 개최....12일 오후 3시 청담동 일지아트홀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12.1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12일 오후 3시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패션·문화거리 활성화를 위한 '2018 제3회 청담가요제'를 연다.

이번 행사는 구와 청담가요제추진위원회가 함께 추진하며 '전국노래자랑' 형식으로 진행된다. 

본선 무대에는 참가 신청한 80팀 가운데 지난달 27일 예심을 통과한 22팀이 오르고 이 중 심사위원의 만장일치로 대상, 우수상, 장려상 등 8팀이 선정된다.
 

'사랑 반 눈물 반'을 부른 가수 진해성과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제니유, 'K-Man' 밴드 드러머 김선중 등이 특별공연을 펼치고 강남합창단 소속 테너와 바리톤으로 구성된 앙상블팀이 가곡을 열창한다. 

상품권 등 50여개의 푸짐한 경품을 추첨하는 부대행사도 진행된다. 

홍석균 청담동장은 "지난해 참가를 신청한 팀이 57개였는데 올해는 80개로 40%가량 늘어났다"면서 "더 많은 주민이 참여하고 어울리는 지역축제, '품격 있는 강남'을 대표하는 행사로 키워가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