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시민 청원방 도입...... "5백 명 이상이 동의하는 청원에 답변"
여주시, 시민 청원방 도입...... "5백 명 이상이 동의하는 청원에 답변"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1.0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가 시민 청원방을 개설해 5백 명 이상 여주시민이 동의하는 청원에 시장 등 여주시의 공식 답변을 제공한다. 

여주시는 시 홈페이지 '열린시장실'에 시민 청원방 게시판을 신설해 2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신청된 청원 중 정식으로 접수된 청원에 대해 20일간 500명 이상의 동의를 받은 사항에 대해서 시는 관련 부서에서 다각적인 검토와 논의를 거쳐 30일 이내에 공식 답변을 하게 된다. 

여주시민이면 누구나 청원에 참여 할 수 있으며 사회적 이슈에서부터 시정 관련 쟁점 사항, 정책 건의 등 시민 다수의 목소리를 표현하는 창구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500명의 이상의 동의를 얻어야 하는 만큼 개인적인 민원이나 즉각적인 답변을 원하는 경우는 기존의 '민원 접수창구'나 '시장에게 바란다 코너'를 이용해야 한다. 

여주시 관계자는 "500명이라는 다수의 의견이 모일 수 있는 새로운 소통창구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시민과 함께 만드는 시정으로 새로운 도약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