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NVMe SSD '970 EVO Plus' 출시....'소비자용 NVMe SSD 역대 최고 속도 구현'
삼성전자, NVMe SSD '970 EVO Plus' 출시....'소비자용 NVMe SSD 역대 최고 속도 구현'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1.2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 성능 갖춘 소비자용 NVMe SSD, 글로벌 50개국에 선보여
- 이달부터 250GB·500GB·1TB·2TB 4종 모델 순차 출시

 '고성능, 고용량, 고신뢰성'으로 사용 편의성 향상
- 최대 연속 읽기속도 3,500MB/s, 쓰기속도 3,300MB/s 달성

한 차원 높은 프리미엄 SSD로 글로벌 고객 수요 지속 확대
- 고사양 게임·고화질 콘텐츠 작업 등 전문가 요구 만족

삼성전자가 역대 최고 성능의 NVMe(M.2) SSD '970 EVO Plus 시리즈'를 한국, 미국, 중국, 독일 등 글로벌 50개국에 출시한다.

'970 EVO Plus 시리즈'의 최대 용량인 2TB 모델은 NVMe 인터페이스 기반 M.2 SSD 가운데 최고 속도를 달성한 제품이다. 이 모델에는 △5세대 512Gb 3비트 V낸드 △10나노급 2GB LPDDR4 모바일 D램 △니켈 코팅으로 방열 효과를 높인 피닉스(Phoenix) 컨트롤러 △속도 향상 및 자율 온도 관리기능이 최적화된 펌웨어 등이 탑재됐다.

특히 이 제품에는 SATA SSD보다 6배 이상 빠른 연속 읽기·쓰기속도 3,500MB/s·3,300MB/s가 구현됐으며, 임의 읽기·쓰기속도 620,000 IOPS·560,000 IOPS가 구현됐다. 이는 고해상도 FHD 영화 1편(3.7GB)을 약 1초 만에 저장할 수 있는 속도다.
 

기존 '970 EVO' SSD와 비교하면 연속 쓰기속도는 1.3배 이상, 임의 쓰기속도는 1.16배 이상 향상됐다.

또한 최대 1,200TB의 총 쓰기 가능 용량(TBW, Total Bytes Written)을 제공하거나 5년의 보증기간을 보장한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브랜드제품 마케팅팀 맹경무 상무는 "2015년 소비자용 NVMe SSD '950 PRO' 출시로 초고속 SSD 시장을 창출한 이래, 혁신적인 제품들로 소비자 시장 성장을 견인해 왔다"라며, "5세대 V낸드 기술로 극한의 성능을 구현한 '970 EVO Plus'를 통해 프리미엄 SSD 시장을 빠르게 확대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970 EVO Plus 시리즈'의 안정적인 공급 확대를 통해 고해상도 콘텐츠 작업, 고사양 게임 등 높은 성능을 필요로 하는 소비자들의 프리미엄 SSD 수요 증가에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970 EVO Plus 시리즈'는 250GB, 500GB, 1TB, 2TB(4월 출시 예정) 4가지 용량을 제공하며, 예상 소비자 가격은 $89.99부터 시작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