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2019 봄철 산불방지 특별대책 마련
보은군, 2019 봄철 산불방지 특별대책 마련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2.20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보은군은 봄철 산불방지를 위한 특별대책을 오는 5월 15일까지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2월 1일∼5월 15일을 봄철 산불 조심 기간으로 정하고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 운영한다.

군 대책본부는 산불위험예보, 등산로 개·폐 정보, 산불감시 폐쇄회로(CCTV) 영상 등 산불 상황 관제 시스템 중심으로 운영되며 관내 유관기관과도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한다.

또한 군은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연휴 등 주요 시기별 '산불 특별대책 기간'을 운영해 감시 인력을 집중 배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상·지역 여건 등을 참고해 산불 위험도에 따른 예보 발령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경계' 이상 발령 시 입산·소각행위 일절 금지 등을 철저히 이행토록 할 예정이다.

군은 아울러 수리티재, 금적산, 국사봉 등에 설치된 무인감시카메라 감시를 통한 관내 전 지역 산불 모니터링을 강화한다.

또 산불감시원과 전문 진화 인력과 감시원 등 101명을 기상 여건에 따라 매일 신축성 있게 배치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산림 인접 지역 노인세대를 대상으로 농자재·쓰레기·논두렁 태우기 금지 등의 홍보·계도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군 송석복 산림녹지과장은 "한 건의 대형산불도 발생하지 않도록 산불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