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테온엑스, 신뢰 네트워크·블록체인 기반 크립토 금융플랫폼 목표 밋업 26일 개최
판테온엑스, 신뢰 네트워크·블록체인 기반 크립토 금융플랫폼 목표 밋업 26일 개최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2.2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테온엑스는 안전한 거래를 할 수 있는 신뢰 네트워크와 블록체인 기반의 크립토 금융 플랫폼 구축이 목표인 프로젝트로 오는 2월 26일 오후 6시 30분 전문 차익거래 크립토 펀드운용사 퀀트리즘(Qunatrithm), 크립토펀드 시스템트레이딩 봇 솔루션사 코봇(Korbot)과 서울 펜타리움호텔에서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밋업을 연다.

참가는 오는 25일까지 온오프믹스 사이트에서 신청하면 선착순 100명에게 티켓을 지급할 예정이다.

판테온엑스는 오는 4월부터 유틸리티 토큰과 주식, 채권 등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증권형 토큰 등을 생성하고 판매할 수 있는 크립토 종합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누구나 블록체인에 기록된 실적을 바탕으로 크립토 금융 전문가로 인정받을 수 있으며, 투자자는 쉽고 안전하게 크립토 상품을 거래할 수 있다. 초반에는 금융 전문가로 자산운용사, 헤지펀드 매니저, 상장지수펀드(ETF) 매니저 등 금융시장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메인넷은 하이퍼레저의 블록체인 프레임워크인 ‘하이퍼레저 페브릭’(Hyperledger Fabric)을 기반으로 구축됐다. 다양한 서비스를 위한 디앱(Dapp)도 탑재될 예정이다. 하이퍼레저는 산업 간 블록체인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해 리눅스재단(Linux Foundation)이 주도하는 프로젝트로 IBM 등 대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판테온엑스의 홍성인 대표는 “플랫폼에 등록되는 크립토 금융상품의 거래내역은 투명하게 블록체인에 공개될 것”이라며 “참여자들은 기존의 전통 금융기관에서는 볼 수 없었던, 자신의 자산이 어떻게 운용되고 보존되는지 확인할 수 있다. 투자자들은 매니저의 운용 실적을 보고 자신들의 소중한 자산을 맡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판테온엑스는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위워크에서 진행된 기관 투자자 프라이빗 밋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