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기반 금융 플렛폼 판테온엑스, 26일 밋업 성공적으로 마무리.... ‘예상보다 많은 인원 몰려’
블록체인기반 금융 플렛폼 판테온엑스, 26일 밋업 성공적으로 마무리.... ‘예상보다 많은 인원 몰려’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3.0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밋업은 서울 청담동 한 호텔에서 열린 가운데 당초 예상 했던 100명 보다 많은 150명의 일반 투자자들이 방문했다. 특히 패널토론이 많은 관심을 받았다.

패널토론에서는 판테온x CEO 홍성인, 판테온x CFO 조경훈, 전 빗썸 코파운더이자 현 코봇 CEO 왕건일, 코인닐 한국 대표 oliver koh 참여해 앞으로 시장과 코인에 대해 진솔한 대화를 나눠 앞으로 방향성에 대해서 한번 더 생각 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밋업한 판테온엑스는 안전한 거래를 할 수 있는 신뢰 네트워크와 블록체인 기반의 크립토 금융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하는 프로젝트다. 오는 4월부터 유틸리티 토큰과 주식, 채권 등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증권형 토큰 등을 생성하고 판매할 수 있는 크립토 종합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관계자는 “누구나 블록체인에 기록된 실적을 바탕으로 크립토 금융 전문가로 인정받을 수 있으며, 투자자는 쉽고 안전하게 크립토 상품을 거래할 수 있다”면서 “초반에는 금융 전문가로 자산운용사, 헤지펀드 매니저, 상장지수펀드(ETF) 매니저 등 금융시장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들이 참여한다”고 설명했다.

메인넷은 하이퍼레저의 블록체인 프레임워크인 ‘하이퍼레저 페브릭’(Hyperledger Fabric)을 기반으로 구축됐다. 다양한 서비스를 위한 디앱(Dapp)도 탑재될 예정이다. 하이퍼레저는 산업 간 블록체인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해 리눅스재단(Linux Foundation)이 주도하는 프로젝트로 IBM 등 대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