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모두가 꽃이 되는 '제21회 광양매화축제' 개최
광양시, 모두가 꽃이 되는 '제21회 광양매화축제' 개최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3.11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회 광양매화축제 특설무대에서 펼쳐지는 감미로운 '우리 동네 콘서트'가 축제장을 찾은 관광객들의 귀와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다.

광양매화축제 마스코트인 '매향이', '매돌이'도 인생 사진을 남기고 싶어 하는 관광객에게 '걸어 다니는 포토존'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미세먼지 걷힌 청명한 하늘 아래 대한민국 축제의 서막을 연 '제21회 광양매화축제'는 오는 17일까지 환상적인 꽃의 대향연이 펼쳐진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