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2019 산나물 전국 요리대회 예선 참가자 모집...“봄을 입안에 담아 봄, 맛보며 행복해 봄”
양평군, 2019 산나물 전국 요리대회 예선 참가자 모집...“봄을 입안에 담아 봄, 맛보며 행복해 봄”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3.20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청(군수 정동균)은 산나물 향취 가득한 봄을 맞아 용문산 일대에서 ‘2019 산나물 전국 요리대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5월 4일에 열리는 본 대회는 ‘2019 양평군 산나물축제’의 주요 행사로 마련되었으며, 양평군이 주관하고,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후원한다.

‘맛․봄 입안에 행복을 담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요리대회에서 곰취, 취나물, 두릅 등 양평군에서 재배되는 7종의 산나물이 주인공이다. 건강식으로 사랑을 받는 산나물을 이용한 특색 있는 요리 아이디어만 있다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예선 및 참가자 모집은 3월 20일부터 4월 21일까지 진행된다. 팀당 최대 2명까지 구성할 수 있고, 사전 심사를 통해 10팀이 본선에 진출한다. 본선 진출팀에게는 재료비가 10만원씩 지급된다.

‘2019 산나물 전국 요리대회’의 본선은 5월 4일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양평군 산나물 축제 주 무대에서 진행된다. 상품화 가능성, 스토리텔링, 전문 심사위원들의 공정한 심사, 관람객을 대상으로 한 전시평가를 거쳐 대상․최우수상․우수상․축제 위원장상 각 1팀씩 총 4팀에 수상의 영예가 주어진다.

대상에게는 상금 70만원, 최우수상 상금 50만원, 우수상 상금 30만원과 함께 양평군수상이 수여되며, 축제 위원장상은 상장과 함께 상금 10만원이 전달된다.

이에 양평군청은 “봄에 나는 산나물은 각종 칼슘, 철, 비타민 등 영양이 풍부해 우리 몸에 이롭고 잃어버린 입맛을 돋우는 데 아주 좋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양평 산나물의 브랜드 강화와 상품화가 가능한 우수한 산나물 요리가 발굴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사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양평군청 관광과로 문의 또는 ‘2019 양평군 산나물축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