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어린이날 맞아 '어린이 드림페스티벌' 연다
인천 동구, 어린이날 맞아 '어린이 드림페스티벌' 연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4.22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동구(구청장 허인환)는 내달 5일 제97회 어린이날을 맞아 '2019 제4회 동구어린이 Dream Festival'을 동인천역 북광장 일원에서 개최한다.

'꿈을 주는 동구, 꿈을 꾸는 아동'이라는 슬로건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어린이의 꿈의 길을 열어 드림(Dream), 가족간의 사랑을 이어 드림(Dream), 행복한 시간을 드림(Dream) 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해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 사랑과 소통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먼저 어린이 치어리더 팝콘과 동구소년소녀합창단 축하공연으로 시작을 알린다.

이어 열리는 제97회 어린이날 기념식에서는 모범 어린이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대한민국 어린이 헌장 낭독으로 아동의 권리와 존엄성 등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이후 아이들을 위한 어린이날 특집 공개방송과 B-boy공연, 매직&버블쇼, 애니메이션 퀴즈쇼, 전지적동구시점(동구어린이 재능뽐내기)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며 체험부스에서는 다양한 유관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신나는 초대형 에어바운스와 VR체험, 근대건축물 종이접기, 어린이 네일아트, 물고기 잡기 슈링클스 체험 등 30여 가지 체험을 통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된다.

또한 유니세프 아동친화 도시로 선정된 동구로서 아동이 행복하고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이 보장되는 아동친화도시로 나가기 위한 다양한 아동 권리존중 캠페인도 열릴 계획이다.

한편, 인천 동구 관계자는 "이번 어린이 드림페스티벌을 통해 아이들이 바라는 미래의 꿈이 실현되는 희망찬 동구, 꿈을 키우는 동구, 아이들이 행복한 동구로 어린이가 존중받고 행복한 가족문화가 확산하는 데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