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어린이날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문화 소풍' 연다
양주시, 어린이날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문화 소풍' 연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4.2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는 오는 5월 5일 제97회 어린이날을 맞아 옥정중앙공원(양주시 옥정동 1035-1) 일원에서 어린이와 시민 등 온 가족이 함께하는 '양주시 가족문화 대축제'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문화 소풍!'을 주제로 펼쳐지는 이번 대축제는 옥정중앙공원 일원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다양한 이벤트와 체험 부스, 부대행사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 놀 거리로 가득 채워진다.

메인무대에는 뮤지컬 인형극, 군악대와 함께하는 가족 퍼레이드, 버블쇼 등이, 체험존에는 키즈 크리에이터, 슬라임 만들기, 캐리커처 체험, 포토존 즉석 인화 사진 촬영 등이 준비 중이다.

또한 플레이존과 어드벤처존에는 에어바운스와 미니바이킹, 미니 기차, 키즈라이더 등 다양한 놀이기구를 설치해 어린이들에게 즐겁게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을 선사한다.

특히 축제에 참여한 가족을 대상으로 '감동양주 가족사진 공모전 및 전시회'를 열어 가족이 함께 추억을 쌓으며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계기를 마련한다.

(사)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양주시지회 주관으로 진행하는 이번 사진 공모전은 가족문화 대축제에 참여해 즐기며 소통하는 추억을 담은 가족사진을 주제로 5월 5∼6일 담당자 이메일을 통해 접수한다. 심사를 통해 가족사진 우수작을 선정, 오는 15일 시상할 계획으로 전시회는 5월 15∼19일 양주시청 로비에서 진행한다.

한편, 양주시는 관내에 거주하는 13세 미만 어린이와 보호자를 대상으로 오는 5월 4일 양주국민체육센터 수영장, 양주체육복지센터 수영장을, 5월 4일과 5일에는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을 무료 개방해 다양한 문화·체육체험 활동 기회를 제공한다.

방문 시 거주지가 양주시임을 확인할 수 있는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과 함께 13세 미만임을 입증할 수 있는 주민등록등본을 제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와 모든 시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이번 가족문화 대축제가 가정의 중요성을 고취하고 건강한 가정을 만들기 위한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즐거움이 가득한 양주에서 가족과 함께 행복을 느끼며 소중한 시간을 보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