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자증' 발급한다... 봉사자 수 확대 기대
관악구,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자증' 발급한다... 봉사자 수 확대 기대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4.3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서울시 최초로 스마트폰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자증'을 개발해 발급에 나섰다고 밝혔다.

기존의 우수자원봉사증은 내방을 통해 카드를 신청·발급받아야 하고 이용 때마다 소지하고 있어야 하는 불편함을 가지고 있었다.

이에 구는 스마트폰만 있으면 간편하게 언제 어디든지 사용할 수 있도록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증'을 개발해 기존 실물카드 외에 모바일 봉사증도 함께 발급에 나선 것이다.

'우수자원봉사자증'은 1365 자원봉사 포털 기준 전년도 36.5시간 이상 봉사를 한 봉사자는 누구나 발급받을 수 있으며 발급된 봉사자증을 활용해 구민 체육시설·공영주차장, 관내 약 450개의 좋은이웃가게(우수자원봉사자 할인가맹점)에서 5∼3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구 관계자에 따르면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증'의 발급으로 그 활용성이 높아지면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좋은이웃가게 등을 이용하는 봉사자들의 수도 증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우수자원봉사자증' 발급은 스마트폰을 통해 구청 홈페이지에 접속한 후 메인페이지에 위치한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증' 발급 메뉴로 들어가 기본 절차를 진행한 후 바로 발급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지역의 중요 인적자원인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봉사 수첩 제공, 마일리지 통장발급, 자원봉사 상해보험 가입, 교육 및 강의 실시 등 다양한 혜택과 프로그램 제공에 노력을 다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서울시 최초로 모바일 우수자원봉사자증을 개발해 구민에게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을 위해 봉사해주시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다양한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수자원봉사증' 및 관악구 자원봉사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구 자원봉사센터로 문의 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