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5호 수소충전소 본격 운영... 전국 수소충전소 35% 차지
울산시, 5호 수소충전소 본격 운영... 전국 수소충전소 35% 차지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4.30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지역 내 제5호 수소충전소인 '그린 수소충전소'가 30일 오후 2시 30분 준공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송철호 울산시장과 의장, 울산테크노파크, 수소산업협회, 한국화학연구원, 한국동서발전㈜, 현대자동차㈜, 효성중공업㈜, ㈜SH신한, 그린주유소, ㈜덕양, 경동도시가스 등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다.

울주군 온산읍 온산로 256에 위치한 그린 제5호 '수소충전소'는 2018년 3월 착공해 올해 3월 말 시설공사를 완료하고 한 달간의 준비과정을 거쳐 이날부터 가동에 들어간다.

충전소 주요 설비인 압축장치, 충전기, 안전장치 등은 전문업체인 효성중공업㈜에서 시공하고 건축공사는 ㈜SH신한에서 시공했다.

울산 5호 수소충전소인 그린수소충전소가 준공됨에 따라 2019년 4월 말 기준 울산은 전국 총 14개소의 수소충전소의 35%의 수소충전 인프라를 갖추게 됐다.

이에 따라 수소충전을 위해 옥동 수소충전소까지 방문해야 했던 온산국가산업단지를 중심으로 한 울산 동남부권 수소전기차 이용자들의 불편이 많이 감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울산지역에는 지난 2015년 매암수소충전소, 2017년 옥동수소충전소가 준공돼 주거밀집지역인 남구 일원에 충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중구, 북구 일원의 수소전기차 이용자를 위한 경동수소충전소도 지난해 9월 준공됐으며 웅촌 일원을 포함한 서남부권에는 신일충전소가 지난 1월 준공돼 수소전기차 보급을 선도하고 있다.

이밖에 시는 제6호 덕하공영차고지 수소충전소(울주군 청량읍 상남리 소재), 제7호 투게더 수소충전소(남구 여천오거리 일원)를 올해까지 구축할 계획이며 2022년까지 12개소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국토부에서도 고속도로 수소충전소 설치에 들어가 지난 12일 경부고속도로 안성휴게소 양방향(부산, 서울 방향)과 영동고속도로 여주휴게소 강릉 방향에 수소충전소를 건립해 운영을 개시했다. 또한 오는 6월까지 경부고속도로 언양휴게소 상행선을 비롯한 5개소에 수소충전소가 추가 구축돼 울산 외부지역에서의 수소충전 편의도 향상될 예정이다.

송철호 시장은 "수소전기차 증가에 대비해 태화강역 등 관문지역을 중심으로 충전소를 지속 확충하고 배관망을 통해 직접 충전소에 수소를 공급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며 "수소충전 인프라를 지속 확충해 세계 최고 수소경제도시의 기틀을 다져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전국 물량 4천 대의 25%에 해당하는 1천 대를 보급할 예정이며 지난 22일에는 '2019년 수소전기차 넥쏘 울산 1호차 전달식'을 가졌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