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하늘과 호수 그리고 행복'... 왕송호수 음악공연 연다
의왕시, '하늘과 호수 그리고 행복'... 왕송호수 음악공연 연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5.09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는 5월 11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왕송호수 레솔레파크(왕송못동로 307)에서 길거리 공연 '하늘과 호수 그리고 행복'을 펼친다고 밝혔다.

따스한 봄을 맞아 레솔레파크를 방문한 관광객들을 위해 무료 음악 공연을 준비했으며 전문 버스킹팀과 의왕시 지역예술문화팀이 ▲K-POP 커버댄스 ▲마술쇼 ▲통기타 ▲색소폰 등 다양한 장르의 프로그램으로 참여한다.

또한 공원 내 원목 피아노를 설치해 누구나 피아노를 연주해 볼 수 있도록 마련했다.

이번 레솔레파크 행사에는 평소 무대에 설 기회가 없던 청소년들과 지역 예술인들이 지금까지 갈고닦은 실력으로 기량을 발휘 할 수 있는 공연을 준비해 무대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가족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번 공연은 4주간 매주 주말마다 오전 11시 20분부터 오후 3시까지 레솔레파크 음악분수대 소무대에서 열린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가정의 달인 5월을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즐길 거리를 준비했다"며 "레솔레파크에 방문하셔서 가족과 함께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실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