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 마을축제 기획자 양성... '축제아카데미' 개설
서울 중구, 마을축제 기획자 양성... '축제아카데미' 개설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7.12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재)중구문화재단과 손잡고 오는 15일부터 충무아트센터 소나무실에서 '2019 중구 축제아카데미'를 시작한다.

이번 아카데미는 주민주도형 마을축제 기획과정의 전반적인 이해와 함께 경험을 공유하는 '마을축제 기획자 양성과정'과 국내 대표축제 및 세계축제 사례를 도심 공간·산업과 연계하는 '대표/상업축제 기획자 양성과정'으로 나뉘어 총 7강 일정으로 8월 8일까지 이어진다.

마을축제 기획자 양성과정은 동별 주민축제기획단 등이 주로 참여하며 이혜경 국민대학교 교수, 진형우 북촌문화센터 국장, 홍미경 은평문화재단 대표 등이 강사로 나선다.

참여자들은 양천구 모기동마을축제, 성북 마을축제, 은평누리축제 등 우수 마을축제 기획자의 강의와 멘토링, 현장실습을 거쳐 10월 회현동 은행나무축제, 신당5동 백합축제, 황학동 황학회화나무제, 중림동 손기정 둘레길 걷기축제 등 중구 마을축제 기획자로 활동하게 된다.

대표/상업축제 기획자 양성과정은 지역생태계에 기반한 대표축제 방향성, 장르별 축제 특성과 평가체계, 도심산업과 세계축제 연계사례, 전문축제 프로세스 경영 등 장르별 축제 전문 주제를 다루며 상업축제의 활성화를 꾀하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윤성진 한강몽땅축제 감독, 임수택 ACC광주프린지인터내셔널, 오훈성 한국문화관광연구원 등이 강사로 참여한다.

축제 기획, 마을공동체, 지역활동가 등 문화기획에 관심 있는 누구나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신청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중구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