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올여름 부산에 가면'... 서울 신촌역서 홍보 캠페인 개최
부산시, '올여름 부산에 가면'... 서울 신촌역서 홍보 캠페인 개최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7.19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시장 오거돈)와 부산관광공사(사장 정희준)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부산의 주요 관광콘텐츠를 활용한 관광정보 홍보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먼저 광주시에서 진행되고 있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 중 19∼20일 국내외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홍보물 배부 및 부산 관광 관련 상담을 진행하는 홍보부스를 마련해 부산의 주요 관광콘텐츠를 널리 알릴 예정이다.

서울 신촌역 일대에서는 인기 개그맨 '허경환' 씨와 함께 '올여름 부산에 가면'이라는 주제로 홍보 캠페인을 진행한다.

20일 오전 11시부터 걷기 좋은 부산 워킹투어, 산복도로 패스 등 신규 관광 상품을 소개하고 행사 참가자에게 호텔 숙박권 등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현장 참여형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한다.

대형 국제관광전 행사도 적극적으로 연계한다. 8월 15일부터 18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제4회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에 부산관광홍보관을 운영, 막바지 여름철 방문객 유치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

또한 증가하는 개별관광객의 수요 충족과 접근성 향상을 위해 총 12편의 여름 시즌 홍보영상물을 제작, 유튜브 및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온라인 홍보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한 관광정보 홍보에도 집중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온·오프라인을 망라한 부산 관광정보 홍보를 하고 있다"며 "최고의 여름 휴가지 부산을 많은 분이 방문해주셔서 아름다운 자연과 먹거리, 흥겨운 축제를 동시에 즐겨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