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이치(YOITCH), 가성비&편리함 모두 갖춘 '짐벌 셀카봉 삼각대' 출시
요이치(YOITCH), 가성비&편리함 모두 갖춘 '짐벌 셀카봉 삼각대' 출시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8.2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셀카봉 전문 브랜드 요이치(YOITCH)가 차세대 ‘짐벌 셀카봉 삼각대’를 출시했다.

최근 유튜버와 같은 크리에이터들의 인기에 힘입어 개인용 방송장비의 매출이 2년간 540% 상승했다. 특히 짐벌, 간이조명, 마이크와 같은 보조 방송장비도 인기이다. 하지만 워낙 장비종류가 다양하고 모든 장비를 마련하는 것은 부담이 되기도 한다.

이러한 고민을 덜고자 크리에이터는 물론 일반인들도 손쉬운 촬영을 위해 요이치는 기존 셀카봉과 삼각대, 그리고 짐벌까지 모두 결합시킨 아이템인 ‘짐벌 셀카봉 삼각대’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짐벌 셀카봉 삼각대’는 한 제품으로 다양한 기능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가성비와 편리함을 모두 갖췄다.
 

요이치 '짐벌 셀카봉 삼각대
요이치 '짐벌 셀카봉 삼각대

요이치 ‘짐벌 셀카봉 삼각대’는 버튼 하나만으로 간단하게 사용이 가능하며 짐벌기능으로 좌우 수평을 잡아 흔들림 없이 안정된 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또한 최소 21cm의 길이로 휴대성이 간편하며 최대 4단까지 길이를 조절할 수 있어 다양한 구도로 사진촬영이 가능하다.

손잡이만 펼치면 삼각대가 완성되는 구조로 전신사진 및 단체사진도 쉽게 촬영할 수 있으며 거치대가 최대 10.5cm까지 늘어나 ‘아이폰 XS Max’ 및 ‘갤럭시 S10 5G’ 등 대화면 스마트폰도 거뜬히 거치할 수 있어 활용도를 높였다.

또한 제품에 탈부착이 가능한 블루투스 리모컨도 구성되어 있어 사용이 간편하여 분실 위험도 최소화 하였으며 블루투스 리모컨의 경우 1번 충전 시 최대 5만장까지 촬영이 가능하다.

요이치 차세대 ‘짐벌 셀카봉 삼각대’ 출시기념으로 미니 블루투스 스피커를 사은품으로 제공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요이치 손영일 대표는 “꾸준히 최선을 다해 휴대폰 액세서리 쇼핑몰의 대표주자가 되고 싶다”며, “앞으로도 현재의 성공에 안주하지 않고 더 만족도 높은 요이치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