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감성 힐링 가족음악극 '안녕 달아' 개최
영암군, 감성 힐링 가족음악극 '안녕 달아' 개최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09.1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영암군(군수 전동평)에서는 10월 문화의 달을 맞이해 문화 체험의 기회가 적은 아동들에게 문화적 소외감 해소와 새로운 경험 및 폭넓은 가치관 형성에 도움을 주고자 대학로 가족 뮤지컬 '안녕, 달아' 공연을 계획하고 있다.

'안녕, 달아'는 창작 뮤지컬로 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꿈 많은 소녀 한별이의 이야기다.

한별이는 말썽꾸러기에 사고를 몰고 다니지만 마음속엔 언제나 고민과 슬픔이 있는 우리 친구들의 이야기와 흡사하다.

더불어 언제나 든든하게 한별이의 편에 서서 이야기를 해주고 마음을 쓰다듬어 주는 달의 모습은 우리의 부모, 친구, 선생님과도 닮아있다.

공연 일시는 10월 26일 토요일 오전 11시, 12시, 오후 2시, 3시, 4시, 5시, 3회기 예정이며 관람 신청 아동이 많지 않을 경우 2회기로 추진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평범한 삶에 대한 감사함, 남에 대한 배려심, 꿈에 대한 소중함, 가족에 대한 사랑을 일깨워주는 뜻깊은 시간이 될 거라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영암군 드림스타트로 문의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