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사이버대 아동학과 학술동아리 KCU엔젤아이, 동아리 9월 정기모임 성료
숭실사이버대 아동학과 학술동아리 KCU엔젤아이, 동아리 9월 정기모임 성료
  • 김상민
  • 승인 2019.09.2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숭실사이버대학교(총장 정무성) 아동학과 KCU엔젤아이 동아리는 지난 21일 종로 숭실사이버대 1층에서 아동학과 학생들과 김영심 아동학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9월 정기모임을 열었다.

이날 행사는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영유아 손유희 배우기’를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숭실사이버대 아동학과 권지선(10학번) 동문의 발표와 학생들 간의 자유로운 토론이 이루어졌다. 아동학과 권지선 동문은 손유희지도사와 cs강사, 보이스트레이닝강사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KCU엔젤아이 동아리는 숭실사이버대 아동학과(학과장 김영심) 학생들을 주축으로 운영되는 학술 동아리로, 아동교육에 필요한 교구 개발과 교구제작을 통해 학업성취도를 높이고 학생 상호간의 교류를 통한 정보 교환을 목적으로 매월 주제를 정해 정기적인 모임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모임의 주제인 손유희는 손을 움직여 감정이나 사물, 여러가지 자연현상 등을 표현하는 것을 일컫는다. 손유희 지도사는 손유희를 전문적으로 지도하는 사람으로 유아들의 교육활동 중 산만하거나 지루한 분위기를 주의집중, 흥미유발, 전이활동 방법으로 전화시킬 수 있다.

사물을 이해시키고 여러가지 개념 형성을 도와 인지기능의 기초를 다지는 것을 목표로 손유희지도사 과정이 진행되기 때문에 유아교육기관의 교사 및 초, 중학교 및 교육관련 강사, 방과후지도사 등에게 추천된다.

숭실사이버대 김영심 아동학과장은 “온라인교육 뿐만 아니라 어린이집 방문, 특강모임, 동호회 등 오프라인 모임을 통해 교수와 학생 간, 선배와 후배 간의 활발한 상호작용의 기회를 마련하고 있다”며 “정기적인 모임과 행사를 통해 본교의 학생들이 맞춤형 아동교육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숭실사이버대학교는 10월 10일 개교 22주년으로 ‘진리와 봉사’라는 기독교 정신의 교육이념을 실천하고자 졸업생 대상 평생무료수강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우수한 온라인 교육시스템을 바탕으로 수많은 동문을 배출해온 숭실사이버대는 학과별 특화 교과과정을 운영하여 졸업과 동시에 학사학위와 관련 분야 자격증 동시 취득이 가능한 명문 교육기관으로 지역, 국가, 세계에 봉사하는 창의적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