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10월 '태극기 다는 달' 추진
영동군, 10월 '태극기 다는 달' 추진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0.01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영동군은 국군의 날, 개천절, 한글날 등 국가 기념일이 많은 10월을 맞아 오는 9일까지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각종 경축·기념 행사에 국민의 참여를 권장하고 나라의 소중함과 문화에 대한 자부심을 되새기는 계기로 삼고자 태극기 달기 운동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군은 읍·면 이장회의, 주민자치위원회의시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적극 알리고 홈페이지, 마을 방송, 전광판 등을 활용해 홍보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군은 현재, 군청 매점을 비롯해 각 읍·면사무소에 국기 판매소를 운영하며 군민들의 구매 편의를 높이고 있다. 또한 경축 분위기 조성을 위해 10월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10월 8일부터 9일까지 2일간 주요 도로변 가로기를 게양할 계획이다.

국경일 등 당일에 관공서, 공공기관 등은 평소대로 24시간 게양하고 각 가정, 민간기업, 단체 등에서는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게양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나라사랑의 마음으로 지역 전역에 태극기 물결이 일렁일 수 있도록 군민들의 적극적인 태극기 달기 운동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