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녹지공간에 LED 조명 설치... '별빛공원' 조성
강남구, 녹지공간에 LED 조명 설치... '별빛공원' 조성
  • 강해연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0.15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이달 말까지 청담교(삼성동 185-3) 푸드트럭존 별빛스퀘어(舊 시원스퀘어)에 LED 조명으로 꾸민 '별빛공원'을 조성한다.

구는 일부 녹지공간에 LED 조명 600여 개를 설치해 '별빛스퀘어'로 이름을 변경하고 산책로를 꾸민다.

불·원형등·장미(덩굴)·보리·사랑의 벤치 등 다양한 형태의 조명이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운영되며 구민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봉은교 사거리에 안내용 입간판이 설치된다.

19일 오후 7시에는 500인치 대형 스크린에서 '덕혜옹주'를 무료로 상영하고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으며 에어베드·의자·돗자리 등 300여개의 편의시설이 마련된다.

식전행사로 버스킹이 열리고 푸드트럭에서는 먹거리를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한다.

김백경 건설관리과장은 "구는 지난 4월 탄천변에 별빛스퀘어를 조성해 공연무대·덱(deck)·음향시설·조명·나무조형물 등을 설치하고 버스킹과 푸드트럭을 상시 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별빛스퀘어를 주민이 힐링할 수 있는 문화·휴식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