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스터디, 평판지수 하락하며 비상교육에 자리 내줘... 2019년 10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3위
메가스터디, 평판지수 하락하며 비상교육에 자리 내줘... 2019년 10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3위
  • 문혜경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1.01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학 분야 마이크로러닝 콘텐츠 출시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및 2019년 법정의무교육 맞춤형 제공

메가스터디가 지난 9월보다 총 브랜드 평판지수에서 큰 하락폭을 보이며,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에서 한 계단 내려섰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23일 “교육서비스 상장기업에 대해 2019년 9월 22일부터 2019년 10월 23일까지의 국내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27,602,21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메가스터디가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되며,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사회공헌지수 로 분석하였다”며, “지난 2019년 9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27,502,926개와 비교하면 0.36%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구 소장은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 대화량, 사회에 대한 공헌도, 시장의 평가로 측정 된다”며 설명했다.

3위, 메가스터디 브랜드는 참여지수 859,208 미디어지수 324,823 소통지수 811,751 커뮤니티지수 457,914 시장지수 472,538 사회공헌지수 431,98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358,214로 분석되었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4,459,831와 비교하면 24.70% 하락했다. ​

​구 소장은 “메가스터디 브랜드는 전체 1위의 참여지수와 상위권의 고른 평판지수를 획득했다”며, 이어 “다만, 시장지수에서 낮은 점수를 차지하며 총 브랜드평판지수도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메가스터디는 2000년 9월 고등부 사이트 메가스터디를 오픈한 후, 2003년 중등부 온라인 교육 시장에 진출해 ‘엠베스트’ 중등부 교육 사이트를 시장 내 1위로 올려놨고, 2004년 국내 최대의 온라인 교육 기업이 되었으며, 메가엠디, 메가북스, 메가푸드앤서비스, 메가넥스트, 메가인베스트먼트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더불어 메가스터디그룹의 공인중개사 교육 전문 브랜드 메가랜드가 2020년 공인중개사 만화 입문서를 무료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특히 학개론과 민법 등의 내용을 담고 있으며, 시각화와 스토리를 통해 공인중개사의 어려운 개념을 재미있게 이해하는 것을 돕고, 테마 정리로 개념의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체계적인 학습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어 직무 교육 전문 자회사인 메가넥스트가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및 2019년 법정의무교육을 고객사 요구에 따른 맞춤형으로 제공해 화제이다. 법정의무교육은 4대 필수과정인 성희롱 예방교육, 개인정보보호교육, 애인 인식개선 교육, 산업안전보건교육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지난 7월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시행됨에 따라 ‘직장 내 괴롭힘 예방교육’ 과정도 추가로 증설되어 운영되고 있다. 특히 트렌드를 반영한 최신 교육과정으로 법정의무교육을 구성하고 있으며, PC 및 모바일 어느 환경에서나 교육 수강이 가능해 바쁜 직장인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자사 마이크로러닝 플랫폼 MINING 및 이러닝 학습사이트를 통해 경영학 분야 마이크로러닝 콘텐츠를 출시했으며, ‘정말 바쁜 직장인을 위한 넓고 얕은 경영학 이야기’라는 타이틀로 경영전략, 마케팅, 회계학, 인적자원관리 등 경영학 주요 10개 분야 총 94강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마이크로러닝은 세계적인 HRD 컨퍼런스 ATD 2017에서 글로벌 HRD 키워드로 선정된 이후, 밀레니얼 및 Z세대로 대변되는 디지털 네이티브들의 콘텐츠 소비, 학습 성향 등에 부합하는 교육 방식으로 각광받고 있다.

한편,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2019년 10월 교육서비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에 대해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30.87% 하락, 브랜드이슈 18.43% 하락, 브랜드소통 1.45% 하락, 브랜드확산 26.34% 상승, 브랜드시장 1.24% 상승, 브랜드공헌 61.62% 하락했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