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수확기 농업기계 안전사고 예방 강화
사천시, 수확기 농업기계 안전사고 예방 강화
  • 김영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1.11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시농업기술센터는 수확기를 맞아 트랙터, 경운기, 콤바인 등 농업기계의 운전 사용이 높아지는 만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농작업 중 발생하는 사고보다 도로에서 발생하는 사고 비율이 높아 도로 주행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수확철에는 밤늦게 작업하는 경우가 많고, 특히 운전자가 고령인 경우가 대다수여서 조작 미숙으로 인한 추락과 전복 등의 사고 비중이 높다.

농기계는 별다른 안전장치가 없어 치사율이 일반 차량에 비해 훨씬 높다. 이에 시는 농업기계 야간 운전금지, 야광반사판, 방향지지 등을 부착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 지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농업기계 순회수리 및 임대로 농업기계를 이용하는 농업인에게 안전사고 예방을 강화해 시민의 안전에 최선의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