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담방문화근린공원 내 수목... 뜨개옷 입혀주기 행사 실시
인천 남동구, 담방문화근린공원 내 수목... 뜨개옷 입혀주기 행사 실시
  • 김영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1.13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최근 남동구 재향군인회 여성회(회장 지지숙)주관으로 남동구청 정문 앞에 위치한 담방문화근린공원 내 수목 27주에 뜨개옷을 입혀주는 행사를 가졌다.

이번에 수목에 입혀준 뜨개옷은 남동구 재향군인회 여성회에서 직접 재능기부와 자원봉사를 통해 만든 것으로, 이날 25명의 여성회 회원이 참여했다.

재향군인회 여성회는 행사를 통해 나무의 따뜻한 겨울나기는 물론 자칫 삭막할 수 있는 겨울철 공원도 아름답고 정감 있게 만드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지숙 재향군인회 여성회 회장은 "직접 만든 뜨개옷이 남동구를 아름답고 정감 있게 만들 수 있게 돼 뿌듯하다"고 전했다.

구 공원녹지과 관계자는 "지역주민인 남동구 재향군인회 여성회에서 자발적으로 참가한다는 것에 의미가 크고, 설치된 뜨개옷들을 내년 2월 말까지 잘 유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