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품격 주거시설, 고급 부동산 열풍 이어간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 12월 공급
고품격 주거시설, 고급 부동산 열풍 이어간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 12월 공급
  • 김민석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1.18 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준금리 인하로 다시 사상 최저수준인 1.25%로 접어들면서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차별화된 고급 주거상품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차별화된 고급 주거상품은 분양 물량도 많지 않은데다 희소성까지 갖춰 인기가 높다. 실제로 올해 1월 서울시 광진구에서 분양에 나선 ‘더라움 펜트하우스(전용면적 58~74㎡ 321실)’는 최고 17억 원이 넘는 고가임에도 3개월만에 모든 호실이 주인을 찾았다. 이 단지는 미세먼지 심각성이 부각되자 초미세먼지를 99.9% 차단하고 실내 산소 농도를 산림욕 수준으로 공급하는 퍼펙트 에어 솔루션(Perfect Air Solution)을 적용했다.

지난 6월 마포구에서 분양한 ‘리버뷰 나루 하우스(전용면적 63~83㎡ 113실)’ 역시 높은 분양가격에도 전 실이 조기 완판을 기록했다. 리버뷰 나루 하우스는 실내·외 수영장과 입주민 전용 클럽라운지·커뮤니티 가든 등으로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는 일반적인 부자들의 수요는 물론 최근 떠오르고 있는 젊은 부자들까지 가세하면서,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공간을 찾는 수요층이 점차 늘어나고 있는 추세”라며 “호텔 수준의 서비스와 커뮤니티 시설을 갖춘 고급 주거상품 시장은 지금보다 더 확대되고 인기도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트렌디한 고품격 주거시설이 강남에 공급을 앞두고 있어 실수요자 및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오는 12월 서울 강남구 자곡동 653번지 일원에 중소형 평형의 새롭고 트랜디한 고품격 상품인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가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이 단지는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파비오 노벰브레’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강남 최초 밀라노 스타일 하우스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신세계 건설이 시공하는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는 지하 4층~지상 10층, 1개 동 전용면적 47~58㎡로 구성된다. 강남에서 특히 희소성 있는 중소형 평형대에 밀라네제 스타일을 더한 고급 디자인하우스로 복층형, 차별화된 커뮤니티 등 다양한 특화 설계를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단지는 밀라노 감성을 새롭게 재해석해 세련되고 트렌디한 주방가구와 포인트월, 마감재 등을 활용해 내부 공간을 꾸밀 예정이다. 게다가 복층형 설계를 통해 넓은 개방감과 공간 활용성을 높였으며 Water Lounge 등 입주민의 품격을 높여줄 다양한 커뮤니티 공간도 계획돼 있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가 들어설 강남구 자곡동은 강남에 위치해 편리한 교통 및 생활 인프라 이용이 가능하다. 동부간선도로와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 분당~수서간 도시고속화도로 등 차량을 이용한 서울 및 수도권 주요 지역 접근성이 좋다.

생활여건과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코엑스몰, 코스트코, 이마트 등 다양하고 편리한 강남 여가·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으며 3대 학원가로 불리는 대치 학원가도 인접해 있다. 약 1980여 개의 병상이 있는 서울삼성병원도 주변에 위치해 있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세곡시공원, 대모산 등 주변 녹지도 풍부해 쾌적한 정주환경도 갖췄고 자곡초, 율현초 및 세곡중, 풍문고 등 도보권 내 학군도 풍부하다.

빌리브 파비오 더 까사는 수서역세권 개발사업, 과천-위례선 등 개발 호재도 풍부하다. 지난달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간 수서역세권 개발사업은 수서역 일대를 업무, 상업, 주거기능을 모두 갖춘 동남권 핵심 거점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현재 운영 중인 SRT와 3호선, 분당선 및 향후 GTX-A 노선, 수서-광주선 개통이 예정돼 있어 동남권 교통의 요충지로 자리할 전망이다.

예비타당성 용역을 진행 중인 과천-위례선은 과천 경마공원에서부터 복정역을 연결하는 노선으로 사업지 인근 자곡사거리에 정차역 신설을 검토중이다. 이를 통해 강남권역, 과천 등의 접근성 개선과 과천-양재 간 만성적인 도로정체 해소 효과가 기대되며, 향후 서울 동남권을 잇는 핵심 노선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자곡동은 교통, 학군, 생활여건 등 입지 조건이 우수하고 수서역세권개발, 과천-위례선 등 굵직한 호재들이 이어지고 있어 향후 미래가치가 뛰어나다”라며 “강남에서 처음 선보이는 ‘밀라노 스타일 하우스’라는 새로운 컨셉으로 선보여 차별화된 주거상품을 찾는 수요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며 벌써부터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323에 마련될 예정으로 오는 12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