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어린이집 응급상황 대비 보육 교직원 안전교육 실시
광주 북구, 어린이집 응급상황 대비 보육 교직원 안전교육 실시
  • 최상훈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2.02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보육 교직원들을 대상으로 어린이집 생활 중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에 대비한 안전교육을 한다.

북구는 2일 오후 1시부터 북구청 3층 회의실에서 관내 어린이집 교직원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집 보육 교직원 안전교육'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보육 교직원 안전교육은 보육 교직원들의 안전의식을 제고하고 영유아 안전사고에 대한 응급상황 대처능력을 향상해 부모가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우수 보육 교직원 표창 및 격려, 교육 순으로 진행되며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응급의학과 교수와 전남대학교병원 응급의료센터 및 대한응급구조사협회 응급구조사가 강사로 참여해 응급처치 요령, 심폐소생술 등 실습 위주의 교육이 진행된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안전교육을 통해 보육 교직원들이 응급상황에 대한 대응 능력이 높아져 더욱 안전하게 아이들을 돌보길 바란다"며 "내년에도 우리 아이들이 더 좋은 보육환경에서 안전하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다양한 보육 지원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