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축산분야 등 3개 신규사업 국도비 16억원 확보
음성군, 축산분야 등 3개 신규사업 국도비 16억원 확보
  • 최상훈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2.0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음성군은 2020년 축산분야 신규사업으로 3개 사업에 대해 총사업비 47억7천여만원 중 국도비 16억을 확보하는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군은 축산분야 2020년 신규사업으로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 ▲거점 세척 소독시설 설치사업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등 3개 사업에 15억5천7백여만원의 국도비를 확보했다.

군은 2020년 신규사업 및 공모사업 발굴을 위해 2018년부터 체계적인 계획을 수립했으며 올해 2월부터 농림축산식품부, 충청북도는 물론 축산환경관리원 등 평가기관을 여러 차례 방문하고 우수 지자체 벤치마킹, 참여 농가와 중점적인 평가항목에 대한 철저한 준비로 선정에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2020년 신규사업으로 추진되는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은 삼성면 덕정·천평리 일원 축산악취 저감을 목적으로 하며, 거점세척소독시설 설치사업은 ASF, AI, 구제역 등 가축 질병에 대처할 수 있는 상설거점소독소 설치를 위한 사업으로 축산분야 현안문제인 축산악취와 가축 질병에 적극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축산악취와 방역 시설 등 축산분야 현안문제 해결을 위해 사업을 발굴·추진했으며 향후 삼성, 생극, 금왕지역 등 양돈밀집지역에 추가적인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을 신청할 계획"이라며 "지속 가능하고 친환경적인 축산사업 발굴과 지역 주민과 상생하는 축산업으로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