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호의 마케팅칼럼 - 프랜차이즈 창업, 궁합이 맞는 FC아이템으로 성공창업 도전하기
이준호의 마케팅칼럼 - 프랜차이즈 창업, 궁합이 맞는 FC아이템으로 성공창업 도전하기
  • 김민성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2.11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세 전후부터 퇴사하는 문화가 시작되었다. 대기업을 다니다 나오든 중소기업을 다니다 나오든 퇴직금을 적게는 5천만원에서 많게는 3억정도 받아서 나오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우리나라가 커피전문점 공화국, 치킨전문점 공화국을 대변하듯 참 많은 사람들이 프랜차이즈 창업에 뛰어 들고 있다.

창업과 프랜차이즈 창업은 많은 차이가 있다. 자본금이 있다는 전제하에 필자는 프랜차이즈 창업을 권하는 편이다. 프랜차이즈 창업을 시작하기 전에 반드시 선행 공부, 트렌드 워칭, 시장조사, 프랜차이즈 흥망성쇠에 관한 것들을 발품 팔아가며 직접 조사해보라는 것이다.

MIR마케팅혁신연구소 이준호 소장
MIR마케팅혁신연구소 이준호 소장

1. 1년 정도는 준비기간 가져보기

2. 관련 사업설명회 10군데 이상 참석해보기

3. 정부지원 프랜차이즈 교육 참여해보기

4. 프랜차이즈 박람회에 다녀보기

5. 관련 가맹점에서 아르바이트 해보기

6. 프랜차이즈 관련 서적 10권이상 완독하기

7. 투자 대비 평균 매출 기준으로 시장조사해보기

8. 골목상권에서 인기 있는 FC 아이템 연구해보기

9. 2030세대 직장인, 가족단위, 4050세대 남성 등 주 타깃공부하기

10. 차별화된 FC아이템 중심으로 체험해보기

11. 상권 중심, 아파트단지 중심 위치선정 조사해보기

12. 배달도 가능한 FC아이템 여부 고려해보기

진정성 있는 우수함 프랜차이즈 발견하기

CEO의 진실됨과 비전, 리더십, 프랜차이즈 R&D 유무, 가맹점 중심의 홍보PR 정책 여부, 점포 운영 노하우, 전문 교육 노하우, 상표권 유무, 특허 유무, 사회공헌마케팅(CSR)유무 등을 사전에 충분히 관찰해보는 것 역시 중요하다.

프랜차이즈 점포에 가서 고객의 관점에서 2~3시간 앉아서 관찰을 해보면 눈에 보인다. 장사가 잘되는지, 직원들은 전문적이고 친절한지, 가맹점주는 열의가 있는지 등에 관한 것들을 관찰하고 발견할 수가 있다.

대부분 자신의 주거지에서 30분이내의 거리에 상권 분석을 하고 점포 개발을 선행한 다음 프랜차이즈 본사의 상권 개발팀의 전문적인 제안을 받아 의사결정을 하는 것이 현명한 방식이다.

요즘은 카드사들의 공공빅데이터들로 일 카드결제수 같은 것도 확인할 수 있는 시대다 보니 어떤 프랜차이즈 아이템이 우수한지 알 수 있는 시대다.

프랜차이즈에 관심이 있다고 솔직하게 말을 하고 음식을 팔아주거나 서비스를 여러번 이용하며 가맹점주에게 한가한 시간에 물어본다면 인지상정의 마음으로 친절히 가르쳐 주는 가맹점주들도 많이 있다. 절실한 마음으로 다가서서 물어본다면 충분히 고급 정보를 알 수가 있다.
 

가맹점주 관점에서 프랜차이즈 창업 사전 체크리스트

1. 본사 총매출 나누기 가맹점수의 평균매출 산출해보기

2. 네이버 본사 연관키워드별 정량 빈도수 산출해보기

3. 고객 후기들의 진정성 및 차별화 포인트 발견해내기

4. 프랜차이즈 전개속도가 빠르고 트렌드 선도 발견하기

5. 가맹점주들과 본사와의 온오프라인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 발견하기

6. 손익분석, 주요 타깃, 서비스 품목, 입지상권, 기타 체크리스트화해서 따져보기

7. 프랜차이즈 브랜드평판 지수보기
 

프랜차이즈 본사의 유닛 표준화 프로세스별 체크 키워드

1. 타깃 표준화 : 최종소비자, 타깃층 선정(연령별, 직업별, 소득별, 성별)

2. 상품과 서비스 표준화 : 상품구성, 상품가격, 조리 매뉴얼, 상품제공 방법, 배달, T/O, 원부재료의 규격화, 시설 및 장비, 집기 비품, 가결결정

3. 입지상권 표준화 : 입점형태(층수, 평수, 전면 등), 상권 유형(오피스텔, 역세권, 주택가, 유흥가, 복합상권, 관광지, 기타), 매출 매출(일 카드결제 건수)

4. BI표준화 : 브랜드 네이밍, 브랜드 컨셉, 브랜드 스토리, 브랜드 철학, 브랜드 가치관, 상표(서비스) 등록, 비주얼 아이덴티(유니폼, 판촉물, 포스터, 전단지, 포장용기 등)

5. SI표준화 : 인테리어 , 익스테리어, 간판, 점포 레이아웃(의자, 탁자, 진열대, 주방기기, 냉난방기)

6. 점포운영 표준화 : 영업시간, 인원편성, 판매촉진, 디지털마케팅, 고객관리, QCS관리(품질관리, 서비스, 청결), 직원교육, POS활동

7. 투자 손익 표준화 : 표준투자비(가맹금, 시설비, 점포비, 초도입고), 표준 손익(BEP 매출액, 원가율, 영업이익), 자금조달 계획, 투자회수계획

이제까지 거론한것은 단지 프랜차이즈 창업 준비에 필요한 핵심 체크리스트 정도다.

이 글을 읽는 사람이 맥주전문점을 창업한다고 한다면 위와 같은 키워드들로 적어도 6개월에서 1년 정도의 시간을 준비하고 프랜차이즈 전문점을 준비한다면 다음같은 카테고리에서 선택의 기로에 설 것이다.
 

치킨전문점 VS 맥주전문점의 대결에서는 단연 치킨전문점이 압승이다

치킨전문점의 태마로 주류를 판매하는 경우가 차별화된 맥주전문점에 여러 안주 중에 닭을 판매하는 경우보다 많은 프랜차이즈 가맹점을 확대하고 시장점유율을 높이며 시장확대가 잘된 이유는 다음과 같다.

▶기존 치킨전문점 중심의 맥주집, ▶수제 맥주 전문점, ▶세계맥주 취급전문점, ▶뉴트렌드의 맥주전문점, ▶기타 맥주 전문점

1. 매장의 크기를 대, 중, 소 자유롭게 선택을 하게 한다.

2. 닭요리들을 배달료를 별도로 받아가며 판매가 가능하다.

3. 닭요리의 요리법의 차별화만으로 브랜드 마케팅의 소구점으로 경쟁이 가능하다.

만약에 치킨 맥주 전문점을 창업한다는 결심이 섯다면 뉴스만으로도 비교해볼 수 있는 것들들은 다음과 같다.

1. 단위면적당 매출액 상위 브랜드

2. 가맹점수 현황

3. 지역별 분포도(본사 홈페이지)

단위면적당(1평)기준 매출이 나오는 잘나오는 브랜드들은 다음 1평 기준당 매출액 순이다.

▶2만원에서 3만5천원대 브랜드 : 교촌치킨, 티바두마리치킨, BBQ, 굽네치킨

1만5천원에서 2만원대 브랜드 : 60계, 호치킨, 가마로강정, 호식이두마리치킨, 비에이치씨(BHC), 치킨플러스, 지코바양념치킨, 노랑통닭, 깐부치킨, 맛닭꼬, 네네치킨

▶1만2천원에서 1만5천원 브랜드 : 푸리닭, 자담치킨, 쌀통닭, 치킨마루

기맹점수에 따른 비교는 다음과 같다.

▶1,000개~1700개 가맹점수 치킨브랜드 : BBQ, 비에치씨(BHC), 네네치킨, 교촌치킨, 굽네치킨

▶200개~1,000개 가맹점수 치킨 브랜드 : 호식이두마리치킨, 지코비양념치킨, 치킨마루, 티바두마리치킨, 노랑통닭, 맥시카나

▶50개~200개 가맹점수 치킨 브랜드 : 60계, 눈꽃맥주, 호치킨, 치킨플러스, 깐부치킨, 맛닭꼬, 푸라닭, 자담치킨, 쌀통닭

지인들이 어떤 치킨 맥주 전문점을 창업해야 하느냐고 물어서 시장조사를 해보면 수제시장과 맥주전문점, 치킨전문점 카테고리 사이에서 가맹점주 입장에서 수익을 극대화 시킬 수 있는 선택, 특별한 맥주, 차별화된 퓨전 메뉴, 손쉬운 운영의 노하우가 전수 가능한 곳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어드바이스를 준다.

고객관점에서 지인들에게 추천을 해주며 함께 가고 싶은 곳은 식사대용의 가성비가 있고, 차별화되고 한번 먹어보면 연상되는 맛의 안주들이 있는 맥주전문점 프랜차이즈들을 찾아보라고 권하는 편이다.
 

맥주먹는 방식의 차별화와 2030세대의 여성의 입맛까지 견인하는 안주들의 차별화된 레시피 강세

‘눈꽃맥주’라는 맥주 본연의 톡쏘는 시원함을 잃지 않아야 한다는 새로운 컨셉으로 창안되어 차별화된 맥주를 선보이면서 맥주를 마시는 방식의 차별화로 특별한 경험을 선물해주는 브랜드도 나왔다. 2030세대 여성들의 입맛을 사로잡는 식사대용이 가능한 안주 레시피들을 보면 다음과 같다.

설맥치킨, 씨뻘건 치킨셋트, 씨뻘건 치킨, 눈꽃치킨, 치즈돌돌 닭날개, 치즈 돌돌 닭강정 냄비치킨등의 차별화된 치킨들이 새롭게 부상하고 있다.

쌈스테이키(스테이크+피트브래드), 막창&닭발, 갑오징어 다리볶음, 홍합짬뽕탕, 맑은조개탕, 만두유부전골, 모듬꼬지어묵탕 같은 한식 퓨전들도 인기다.

함박플래터, 모듬소세지, 감바스, 눈꽃함박스테이크 같은 서양식 퓨전과 부추삼겹, 꿔바로우, 순대떡볶이, 포테이토 폴트치킨, 스팸두부, 오징어입볶음 같은 프리미엄 요리, 버터먹은 먹태, 오다리튀김, 쥐포, 오븐노가리, 반건조 오징어, 후레쉬타코, 고르곤졸라 피자, 함바그피자, 폴드치킨 피자, 설맥나초, 스트러스 샐러드, 아보카도 카프레제, 요거트 과일화채, 모듬튀김, 고로케 등 다양한 연령층의 고객의 입맛에 인기있는 레시피들이다.

2030세대 여성층들이 라이프 스타일이 된 인증샷을 찍어 인스타그램이나 페이스북에 자연스럽게 올리는 문화창출이 용이한 맛있고 차별화된 입맛을 공략하는 뉴트렌드를 선도하는 치킨 맥주 전문점들도 등장을 하고 있다.
 

MIR마케팅혁신연구소 이준호 소장

머천다이징(MD,상품기획자)직업군양성, 브랜드마케팅, 시너지마케팅 컨설팅과 교육 전문가, 3.000명이상 취업, 창업, 창직, 퍼스널브랜딩 1:1 컨설케이션 전문진행, 저서<마케팅컨설케이션>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