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저금리로 수익형 부동산 주목...생활형숙박시설 '충무로 하늘N' 분양마감임박
초저금리로 수익형 부동산 주목...생활형숙박시설 '충무로 하늘N' 분양마감임박
  • 김민석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9.12.16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토건이 시공, 서울 중구 충무로4가 55외 23필지, 세운재정비촉진지구 6-3-21구역을 재개발해 공급중인 ‘충무로 하늘엔’이 막바지 분양열기가 뜨거워지고 있다.

‘충무로 하늘엔’은 지하 4층, 지상 최고 15층, 전용면적은 21㎡~55㎡, 총 260실 규모의 생활형숙박시설과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서는 복합시설이다.

초저금리와 주택시장 규제에 대한 반사효과가 더해지며 수익형 부동산 시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서도 타 상품대비 높은 활용도와 기대수익률, 높은 투자안정성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되며 잔여물량이 빠르게 소진되고 있는 것.

일단 생활형숙박시설은 주거와 임대, 숙박업까지 가능하다는 점에서 활용도가 높아 투자수요는 물론 실수요자들에게까지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최근 서울 아파트값이 천정부지로 높아짐에 따라 합리적인 가격으로 내집마련이 가능한 생활형숙박시설에 대한 수요는 더욱 높아지는 분위기다.

게다가 업계에서는 내년에도 저금리와 집값 상승이 지속될것으로 전망하고 있어 서울 생활형숙박시설의 인기는 더욱 높아질 것이란 분석이 지배적이다. 이에 따라 투자자들 사이에서도 유망 투자처를 중심으로 빠른 물량 선점에 나서려는 움직임이 분주하다.

무엇보다 ‘충무로 하늘엔’은 서울 최중심 입지에 자리잡아 배후수요가 풍부하고, 각종 인프라가 잘 갖춰졌다는 장점과 함께 최근 계약자들의 투자 부담은 낮추고 수익률은 높여줄 파격적인 혜택도 제공 중에 있어 더욱 인기를 끌고 있다.

일단, 도보 거리에 충무로역(3·4호선)과 을지로4가역(2·5호선)이 위치해 사통팔달의 교통환경을 자랑한다. 여기에 영화관, 대형 마트, 백화점, 병원 등 다양한 생활시설은 물론 관공서인 중구청도 바로 가까이 위치해있다. 주변으로 남산, 청계천산책로, 북한산 성벽 코스 등이 위치해 도심 속에서도 쾌적한 한경을 누릴 수 있다.

계약금 수익보장 제도와 임대지원 PLUS 보장 제도 등 금융혜택까지 제공한다.  계약금 수익보장 제도는 계약자들이 납부한 계약금 10%에 대한 이자 지원으로 총 분양가 및 동∙호수에 차등 없이 모든 계약자에게 현금을 지급하는 것이다. 

임대지원 PLUS 보장제도는 해당 호실의 최초 수분양자에 한하여 입주지정기간 내에 잔금을 완납한 계약자에게 시행사에서 임대지원의 목적으로 백화점 상품권 또는 현금을 일괄 지급해 주는 제도로 수익률 향상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여기에 최근 세운재정비촉진지구의 정비구역 해제 발표로 인한 희소가치 상승은 미래가치를 더욱 높이고 있다. 개발에 따라 신규 공급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었던 가운데, 지구지정 해제로 추가 신규 공급이 불가능해짐에 따라 ‘충무로 하늘엔’ 등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되는 곳으로 해당 수요가 집중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개별세대에는 현관에서 거실까지 이어지는 풀퍼니쉬드 빌트인, 용도에 맞게 공간을 분리할 수 있는 슬라이딩중문(일부 호실)이 적용된 점이 눈길을 끌고, 펜트리, 드레스룸 등 가변형 공간 적용 등을 통해 공간활용도를 최대화했다. 또한 우물 천정으로 개방감을 극대화했다는 점도 눈여겨볼 만하다.

세대 내 청소 및 세탁 서비스, 옥상정원 및 썬큰가든, 인포메이션 로비 운영 등을 특화된 서비스도 선보인다. 또한 루프탑가든, 북카페, 공개 공지 등 다양한 커뮤니티시설을 제공하며, 별도의 실외기실과 정원 및 휴식공간으로 연출 가능한 도심형 테라스(일부 호실)도 설치된다.

고효율 LED 조명, 현관 일괄소등 스위치 등을 적용하고, 중수조 설치로 빗물을 옥외조경수 및 변기에 재사용하는 등 에너지절감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친환경 건축 인증을 위한 단열재 강화설치, 태양광설비 및 연료전지설치 등을 통해 냉난방비 및 관리비 절감효과도 가능하다.

특히 풍부한 배후수요까지 갖춰진 만큼 환금성도 뛰어나고, 임대사업시에도 공실걱정 없이 안정적인 수익창출도 기대할만하다. 일대 서울 랜드마크 관광지가 밀집해 내외국인 관광객 대상 숙박업을 운영해도 제격이다.

관계자는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의 적용을 받아 청약통장이 필요 없고, 1가구 2주택 요건에도 해당되지 않아 다주택자 규제에서도 자유로우며 양도세 및 보유세 중과 대상도 아니다. 분양권 전매도 가능하며, 중도금 전액 무이자 혜택까지 제공해 수요자 부담도 낮다."라고 밝혔다.

홍보관은 지하철 3호선 압구정역 인근에 위치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