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계열 3사, 보험 핀테크 '보맵'에 85억원 투자
하나금융그룹 계열 3사, 보험 핀테크 '보맵'에 85억원 투자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1.26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 계열사인 하나캐피탈(대표이사 윤규선), 하나벤처스(대표 김동환), 하나생명(대표 주재중)은 신기술사업투자조합을 결성해 보험 전문 플랫폼 회사인 보맵㈜에 85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보맵은 서울보증보험 출신인 류준우 대표이사가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2015년 설립한 인슈어테크 회사다.

고객이 가입한 모든 보험상품을 앱에서 조회가 가능하고, 고객이 간편하게 보험금을 즉시 청구할 수 있으며, 또한 앱을 통해 마이크로 보험(여행자보험, 웨딩보험 등)을 간편하게 가입 할 수 있는 One-stop 보험관리 통합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하나캐피탈, 하나벤처스, 하나생명은 플랫폼 기반 온라인 보험시장의 향후 성장 가능성과 신기술금융 경쟁력 확보를 고려해 과감한 투자를 결정했다.

투자 계열사들은 이번 "보험 핀테크 대표기업 보맵에 대한 투자는 하나금융그룹의 혁신금융에 대한 의지표현"으로 "보맵과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가 가능한 보험 플랫폼을 개발하여 디지털보험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하나캐피탈 관계자는 "이번 투자가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금융사와 손님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그룹 내 다른 관계사들과의 콜라보 비즈니스 및 향후 보맵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시너지 창출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