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코워킹스페이스 입주기업 모집...사회적 경제기업과 예비창업자 등에 지원 많아
관악구, 코워킹스페이스 입주기업 모집...사회적 경제기업과 예비창업자 등에 지원 많아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1.26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오는 31일까지 난향동 코워킹스페이스에서 꿈을 펼칠 입주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코워킹스페이스'는 난향 꿈 둥지(관악구 난곡로 78) 4∼5층에 있는 사회적경제 시설이다.

4층은 업무공간으로 구성되어 입주기업들에 저렴한 가격으로 공간을 제공하고 5층은 공유 공간 및 이루다 창업공작소로 구성돼 입주기업들이 공유카페, 회의실, 휴게 공간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입주 규모는 총 10실로 5.8㎡∼12.8㎡까지 다양하게 구분돼 있으며 공간뿐 아니라 사회적 경제 기업과 예비창업자를 위한 컨설팅 및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지원하고 있다.

신청 자격은 ▲(예비) 사회적 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사회적) 협동조합 ▲예비창업자가 지원 가능하며 최초 2년 계약, 최대 5년까지 입주가 가능하다.

입주기업 선정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진행 후 관악구 사회적 경제 위원회에서 최종 선정되며 입주기업 선정 결과는 2월 10일, 계약 및 입주일은 3월로 계획돼 있다.

입주를 희망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 및 예비창업자는 관악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 '사회적경제시설 입주기업 모집 공고'에서 입주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관악구청 별관 6층 민관협치과(02-879-5754)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난향동 코워킹스페이스에 사회적경제 기업 및 예비창업자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초창기 기업가들에게 공간 및 컨설팅 지원을 통해 자생력을 강화하고, 유망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