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노인 민원복지 콜센터' 운영...노인의 다양한 복지 욕구 해소
음성군, '노인 민원복지 콜센터' 운영...노인의 다양한 복지 욕구 해소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1.27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음성군은 민선 7기 군수 공약사업인 '노인 민원복지 콜센터'를 운영해 지난해 208명의 노인에게 773건의 서비스를 지원했다고 22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말 기준 65세 이상 인구가 1만9천67명으로 전체 인구 9만4천982명의 20%를 넘어서며 초고령사회로 진입했다.

급속한 고령화로 인한 노인 인구 증가에 따라 군은 음성군 재가 노인지원 서비스센터에 '노인 민원복지 콜센터'를 설치해 지난해부터 운영했다.

지난해 재가 노인지원 서비스센터와 군에서는 시니어클럽 노인 일자리 발대식, 9개 읍·면 행정복지센터 및 지역 내 아파트 관리사무소의 협조를 받아 홍보 활동을 펼쳐 사업 초기 인프라를 구축하고 운영 기틀을 마련했다.

콜센터는 군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노인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고 다양한 행정, 복지와 일상생활 전반에 대해 상담하고 각종 정보와 연계 안내 및 직접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 1년간 총 208명을 대상으로 ▲각종 상담 ▲민원처리 ▲동행 서비스 ▲차량이송 ▲각종 노인 사업 안내 등 773건 다양한 서비스를 시행했다.

콜센터로 접수된 사항도 다양했다.

법률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에게 대한법률구조공단에 상담을 요청해 안내했으며 갑작스러운 사고로 배우자가 병원에 입원하신 어르신에게는 직원이 직접 동행해 은행 업무와 행정업무 처리를 돕기도 했다.

또 금연을 어려워하는 어르신에게 보건소 금연 클리닉을 안내해 건강한 노후생활을 돕기도 했다.

음성군 재가 노인지원 서비스센터 이영민 관장은 "지난해 노인 민원복지콜센터 초기 인프라가 본격적으로 형성되고 운영 기틀을 마련하는 등 구체적 성과를 도출했다"며 "노인의 다양한 복지 욕구를 해소하고 만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비스에 대한 안내나 이용은 군 재가 노인지원 서비스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