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생산레벨업 지원사업' 참여 중소기업 모집...노후생산공정 개선 지원
안성시, '생산레벨업 지원사업' 참여 중소기업 모집...노후생산공정 개선 지원
  • 박철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13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12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과 함께 중소기업의 노후생산공정 개선을 지원하는 '2020년 생산레벨업 지원사업'을 공고하고, 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3월 1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생산레벨업 지원사업'은 중소기업이 노후화됐거나 비효율적인 생산공정을 개선하는 데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3년부터 안성시가 전국 최초로 지원을 시작했다.

올해는 총 10개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되면 공정개선 및 개발에 따른 소요비용의 60%를 기업 당 2천400만원 내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분야는 ▲생산현장의 생산성비 및 공정개선 ▲생산설비 정보시스템 구축(ERP, POP, CAPP 등) ▲제조장비 및 제품의 파손원인 진단·해결 등이다.

신청 자격은 공고일 기준 본사 또는 공장이 안성시에 소재하고,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는 기업 중 전년도 매출액이 150억원 이하인 중소기업이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이지비즈를 통해 온라인 신청 후 제출서류를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안성시청 창조경제과 또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남부지원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