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건설기획단 활동 종료..."각종 사업 조기 착공 성과"
인천 강화군, 건설기획단 활동 종료..."각종 사업 조기 착공 성과"
  • 박철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13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기 활성화와 신속집행을 위해 운영한 건설기획단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4일 밝혔다.

강화군 건설기획단은 도로과장을 단장으로 시설(토목)직 공무원 39명이 참여해, 지난 1월 2일부터 2월 14일까지 운영했다.

올해 본예산 및 제1회 추가경정예산 추진사업 약 190억원, 298건의 사업을 자체 설계함으로써 약 17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주민 숙원사업과 시급성이 요구되는 용·배수로 정비, 세천 정비 등 영농에 밀접한 기반시설을 농번기 이전에 정비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함으로써 영농에 편익을 제공하고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유천호 군수는 "성공적인 건설기획단 운영을 바탕으로 각종 사업을 조기에 착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발빠른 착공으로 지역주민들이 일상생활에 큰 불편함이 없도록 하고, 상반기에 예산을 집중 집행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