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코로나19 확산 방지 3개소 '열감지기' 설치·운영 중
인천 동구, 코로나19 확산 방지 3개소 '열감지기' 설치·운영 중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1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동구(구청장 허인환)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방지를 위해 청사 내 출입자를 대상으로 열감지기를 운영하며 방역관리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위기경보가 경계 단계로 격상되고, 최근 29번째 확진자가 확인된 가운데 감염경로가 아직 파악되지 않아 지역사회 전파 가능성도 대두되고 있다.

이에 구에서는 열감지기를 구청사 본관 현관 1개 소, 별관 1개 소, 보건소 현관 1개 소 총 3개 소에 설치하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가 종식될 때까지 운영하며 예방 및 전파차단에 전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열 감지기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주 증상인 발열을 체크하는 감지시스템으로 직원들이 청사 내 출입하는 모든 민원인과 직원들을 대상으로 1차로 발열을 체크하게 된다.

발열자를 확인 시 이차적으로 체온계로 체온을 재측정하게 되며, 최근 중국방문 이력 여부 등 발열자 인적사항을 확인해 관내 선별진료 의료기관을 안내해 진료 안내를 할 계획이다.

또한 발열자 정보 등 1일 상황을 취합해 동구보건소에서 감염병대책반에서 관리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열감지기 운영으로 동구청사 본관은 의회 청사 건물과 민원실 출입구는 폐쇄되고 본관 로비 출입구로만 출입이 가능하니, 불편이 있으시더라도 지역사회 전파방지를 위해 열 측정에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구 본청 및 사회복지시설에 대상으로 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을 배부했으며 손 씻기, 입을 가리는 기침 예절,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 SNS 홍보 및 전단을 배부하며 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