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사이버대, 공식 유튜브 채널 통해 2020년도 학위수여식 개최
숭실사이버대, 공식 유튜브 채널 통해 2020년도 학위수여식 개최
  • 김민성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2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숭실사이버대학교(총장 정무성)는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른 불안심리 해소 차원에서 2020년도 학위수여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숭실사이버대는 종로캠퍼스 방송스튜디오에서 진행된 행사 영상을 대학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총 1,014명의 졸업생과 가족들에게 제공했다.

행사는 학사보고를 시작으로 학위 수여 및 시상식이 진행되었으며 총장 졸업권설 및 안윤수 총동문회장의 동문회 축사가 있은 다음 평생교육상담학과 김희성 동문의 졸업생 대표인사와 교무처장의 폐회선언을 끝으로 모든 일정이 마무리되었다.

시상식에서는 평생교육상담학과 김희성(총장상), ICT공학과 강대진(학부성적 및 학과성적 우수상 총 81명), 청소년코칭상담학과 김용석(한국원격대학협의회장상), 부동산학과 유하정 및 상담심리학과 최경오(총동문회 공로상) 졸업생이 상장을 받았다.

정무성 총장은 졸언권설에서 “그동안 우리 대학의 힘든 교육과정을 잘 견뎌낸 여러분의 수고에 큰 감사와 함께 축하를 전한다. 본교의 교육이념이기도 한 기독교 정신에 바탕을 둔 ‘진리와 봉사’에 가치를 두고 인생을 설계하며 살아가기를 권면한다”고 전했다.

안윤수 총동문회장은 축사를 통해 “어려운 여건을 극복하고 한국 온라인 교육의 역사이며 표준인 숭실사이버대를 졸업한 졸업생 여러분을 비롯해 정무성 총장님, 여러 교수님과 직원 선생님의 노고에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용기와 미래에 대한 웅대한 꿈을 지니고 사회 각 분야에서 진정한 자신의 가치를 빛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신종홍 교무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행사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기로 결정하여 19일 오후 3시 종로캠퍼스 방송스튜디오에서 행사 녹화를 진행했다. 2020년도 학위수여식은 22일 대학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게재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숭실사이버대는 코로나19로 인한 오프라인 대학들의 개강 연기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100% 온라인으로 수업과 시험을 진행하여 학사 일정 변경 없이 3월 2일 2020학년도 1학기 수업을 개강한다. 이번 코로나19 전파 차단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숭실사이버대의 1학기 추가모집 합격자는 2월 25일까지 등록금을 납부해야 하며 수강신청 기간은 3월 2일부터 5일까지이다. 자세한 내용은 학교 입학지원센터(PC 또는 모바일)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