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터미,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성금 1억 원 전달
애터미,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성금 1억 원 전달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25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터미 주식회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 예방을 위해 24일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전달된 성금은 대구지역의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 극복을 위한 긴급 구호 물품, 방역물품 구매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애터미 CSR 관계자는 “피해가 확산되고 있는 대구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는 “지역확산에 대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감염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애터미는 지난 2019년 미혼모 통합지원사업 기금으로 중견기업 기부 사상 최고액인 100억 원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한 바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