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사랑의 헌혈' 실시..."코로나 19 혈액 수급 위기 극복 동참"
도봉구, '사랑의 헌혈' 실시..."코로나 19 혈액 수급 위기 극복 동참"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2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지난 24일 구청 2층 선인봉 홀에서 대한적십자사 서울동부혈액원과 함께 '사랑의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

구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위기 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되는 대응 상황에서 동절기 혈액 보유량 감소 시기와 맞물려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리자 부족한 수혈용 혈액 확보를 위해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헌혈 행사에 참여했다.

이번 헌혈 행사는 7시간 동안 진행됐으며 구청 공무원, 산하기관 직원 및 사회복무요원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한편 구는 대한적십자사 서울동부혈액원과 매년 직원 등을 대상으로 단체 헌혈을 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는 헌혈 운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예정이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이번에 실시하는 코로나19 극복 헌혈 운동에 자발적으로 참여해주신 공무원 및 사회복무요원, 산하기관 등 직원 여러분에게 감사드리며 이번 헌혈로 코로나 19 혈액 수급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행정지원과 인사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