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용인정 예비후보 선거사무실, 안전 방역 실시
김범수 용인정 예비후보 선거사무실, 안전 방역 실시
  • 김신정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27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불안감 커져, 안전을 위해 선거캠프 방역 실시
- 정부에 시민의 건강과 지역경제 구제 위한 특단의 조치 내릴 것 촉구

김범수 용인발전소 대표(제21대 국회의원선거 용인정 미래통합당 예비후보)는 26일(수) 오전,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보정동에 위치한 선거사무실 방역을 실시하였다.

김 대표는 “오늘 오전 용인 확진자가 2명으로 늘어나 지역주민의 불안이 커지고 있으나, 개인위생 및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 슬기롭게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야 할 때”라고 강조하면서 “많은 방문객이 드나드는 선거사무소를 주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방역 하였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이어 “정부는 중국발 감염원 차단과 충분한 마스크 물량 및 개발 중인 치료약제 확보와 함께 초토화 중인 지역경제 구제를 위해 일시적 세금감면 등 특단의 조치를 취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한편 김 대표는 지난 1년여 간 경찰대부지개발사업 대책위원장, 용인동백의료클러스터 추진위원장 등을 맡으며 용인의 긴급 현안 및 미래를 위한 정책 개발을 위해 앞장서 왔으며, 오는 4월 15일 국회의원 선거에서 용인정 지역 미래통합당 후보로 나설 예정이다.

방역을 실시 중인 선거사무실 모습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