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 창구' 운영...내달 2일부터 의견제시 가능
목포시,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 창구' 운영...내달 2일부터 의견제시 가능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2.28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시가 3월 2일부터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창구'를 운영한다.

개별공시지가 356 열린창구는 토지소유자 등이 시간에 제약 없이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수 있도록 목포시청 홈페이지에 개설된다.

그동안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의견 제출과 이의신청은 법정기한으로 정해져 있어 ▲4월 중순부터 5월 초까지 20일간(의견제출) ▲5월 말 결정·공시 이후 30일간(이의신청)만 접수가 가능했기 때문에, 기한 내 의견제시를 못 하면 다음 연도까지 기다려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창구는 이런 불편함을 해소하고, 능동적 지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 방법은 목포시청 홈페이지에 마련된 열린창구(정보공개→부동산정보→개별공시지가 365열린창구)를 통해 본인인증 절차 후 의견을 제시하면 된다.

접수된 의견은 현지 조사 등 검토과정을 거쳐 시 홈페이지를 통해 회신되며, 향후 개별공시지가 산정을 위한 의견수렴 및 제도개선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목포시 민원봉사실 토지관리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