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직구쇼핑몰 재팬코리아, 인기품목 구매대행 증가.... 카베진 동전파스 오타이산 등
일본직구쇼핑몰 재팬코리아, 인기품목 구매대행 증가.... 카베진 동전파스 오타이산 등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3.1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19년 12월, 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코로나바이러스가 3월에 접어든 지금도 지속적인 확산 추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국내 소비자의 상품 구매 패턴도 대형마트, 백화점을 방문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온라인 쇼핑몰을 직접 활용하는 방식으로 변화하고 있다.

대중이 밀집하는 영화관, 쇼핑몰 등 공공장소의 방문을 줄이고 가능한 외부와의 접촉을 줄이려는 생활 방식이 소비에도 영향을 주고 있다.

지난 수년간 온라인 쇼핑몰 시장의 성장이 점진적인 상승세를 이어온 가운데 이러한 구매 방식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은 1인 생활가정이나 맞벌이 등 마트를 방문하여 상품을 구매할 시간을 절약할 목적으로 선택하기도 하며 즉석식품, 드럭스토어 제품 등 1회 주문 시에 많은 물량을 구매가능한 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준 것으로 평가받는다.

온라인 쇼핑몰 사용이 늘어나게 되면서 함께 구매 주문이 늘어나고 있는 분야가 해외 직구사이트이다. 국내 소비자의 주문을 받으면 해외 현지에서 직접 상품을 공수해 다시 판매하는 방식의 구매대행 사이트는 특성상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서 거래가 가능하며 국내에 판매가 이루어지고 있지 않거나 재고가 부족한 관련 상품도 비교적 쉽게 주문이 가능한 점이 있다.

이와같이 주문이 되는 상품에는 로이히츠보코 동전파스, 오타이산 소화제 등 가격도 합리적인 제품들이 주를 이룬다. 올해에는 마스크 관련 제품의 해외 구매도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라 아마존 등의 해외 사이트를 통해서 이를 판매하거나 구매를 알아보는 소비자도 증가하며 보다 구매대행 수요도 늘어나고 있다고 한다.

일본 직구 방식으로 구매가 가능한 관련 상품으로는 카베진 알파, 샤론파스, 타무시친키 등 다양한상품을 찾아볼 수 있다.

일본직구사이트 재팬코리아 관계자는 “한국에서 미국이나 일본 등 현지에서 직접 물품을 주문 조달하는 방식은 국내에 이미 수입되어 드럭스토어나 쇼핑몰을 통해 판매되고 있는 종류도 찾아볼 수 있다. 구매대행방식은 현지 비용 그대로 저렴하게 구매가 가능하며, 원하는 수량 만큼 대량 배송이 가능하다는 강점이 있지만 국내 통관절차를 확인하고 규제 조건에 알맞게 준비해야 하는 번거로움 등이 있다”고 말한다.

이어 "우리나라는 관세청을 통해 구매대행업체로부터 주문한 상품을 배송받고자 할 때에도 해외통관절차에 따라서 개인통관고유부호를 확인해야 한다. 관세청 개인통관고유부호 전용 사이트를 통해 1회 발급하면 이후로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구매대행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 중 국내법을 적용받지 않고 구매 국가의 현지법을 적용받는 경우도 있어, 각종 배송사고 및 지연에 대한 자세한 안내와 설명이 이루어진 업체를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고 덧붙였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